[디지털데일리 이중한기자] 지니뮤직(대표 조훈)은 들은만큼 지불하는 '알뜰음악감상' 이용자들이 이 상품을 통해 감상한 지니뮤직 음원이 월 1000만곡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알뜰음악감상 상품은 이용자가 스트리밍으로 음악을 감상한 만큼 요금이 집계되는 종량형 상품으로 가볍게 쓰는 이용자(라이트 유저)에게 유리하다. 기본료 100원만 내면 1곡당 15원으로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의 음원 스트리밍 횟수가 100회를 넘을 때마다 사용 현황을 제공하며, 요금이 과도하게 청구되지 않도록 방지하고 있다.


김택수 지니뮤직 플랫폼 사업팀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요금 상품을 통해 라이트 유저도 자유롭게 음악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객들의 소비 패턴을 상품 기획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중한 기자>leejh@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장마철엔 건조기가 제격” 삼성전자, “장마철엔 건조기가 제격”
  • 삼성전자, “장마철엔 건조기가 제격”
  • LG전자, “게임은 V50씽큐가 최고”
  • LG전자, “V50씽큐로 찍은 괌 사진 어때요?…
  • 차세대 메모리 ‘꿈틀’…AMK, 양산 장비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