틸론·KTNF, VDI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어플라이언스 사업 협력 강화

2019.06.13 17:58:11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관련기사
틸론, 가상화 솔루션 고도화 집중…“UI/UX·운영관리 초점”
틸론, 제9회 ‘데이빗 데이’ 개최
틸론, “AWS 클라우드에서 DaaS 쓰세요”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가상화 기반 클라우드 솔루션 기업 틸론(대표 최백준, 최용호)과 서버·스토리지 전문 기업인 KTNF(대표 이중연)는 클라우드 데스크톱가상화(VDI) 어플라이언스 제품 ‘데스크온(DeskON)’의 라인업을 확충하고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데스크온은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VDI 솔루션이 하나로 통합된 솔루션이다. 틸론의 가상화 솔루션 디스테이션과 KTNF의 하드웨어에 최적화된 구성을 통해 고객은 간편하고 쉽게 가상화 및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소프트웨어(SW)와 하드웨어(HW)의 호환성 및 검증이 사전에 완비되어 구축 기간이 대폭 단축 됐다. 시스템 유지보수 일원화 및 고객의 사업 확장시 시스템 민첩성도 증가한 것도 특징이다.

데스크온은 표준 플랫폼을 통해 신속하면서도 검증이 완료된 클라우드 VDI 어플라이언스로 효율적이고 탄력적인 클라우드 환경에 적합하다. 특히 다양한 시장 및 고객의 요구 확장에 대한 민첩성을 제공한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틸론과 KTNF는 가상 머신 사용자 수, 서버 사양 등에 최적화된 표준 플랫폼뿐 아니라 기업의 가상화 및 클라우드 도입 목적과 필요 워크로드 성격에 맞춰 고객의 요구사항에 맞춘 플랫폼도 적극 개발할 계획이다.

틸론의 최용호 대표는 “KTNF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은 신속하고 편리하면서도 안정적으로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며 “데스크온이 가상화 및 클라우드 환경의 모든 기술을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만큼 일반 기업 시장 뿐 아니라 공공 시장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KTNF 이중연 대표는 “틸론과의 협력을 통해 어플라이언스 제품으로 고객에게 최적의 서비스가 가능한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다“며 “특히 HW 및 SW 토종기술로 개발된 순수 국산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VDI 환경 구축이 가능하다는 것에 의미가 있으며, 이를 계기로 국산 솔루션의 우수성과 확장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씨스-퀄컴-KT, 5G 상용망 V2X 시연 이씨스-퀄컴-KT, 5G 상용망 V2X 시연
  • 이씨스-퀄컴-KT, 5G 상용망 V2X 시연
  • 한국레노버, 씽크패드 X1 신제품 2종 출시
  • 삼성전자, ‘2019 광주국제 IoT·로봇박람…
  • “차량에서 집 안 조명 켜볼까?” KT, ‘K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