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TC라이브웍스 2019] PTC, AR·VR 강화 위해 업체 간 협력 및 인수합병 추진

2019.06.14 08:09:28 / 이상일 2401@ddaily.co.kr

관련기사
[PTC라이브웍스 2019] IoT로 맥주 만드는 법
[PTC라이브웍스 2019] 짐 헤플만 CEO, "미-중 무역분쟁, 인내 가지고 기다려야"

AR기술은 첨단 군수산업의 시뮬레이션에 까지 적용되고 있다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PTC는 미국 보스턴에서 개최되고 있는 '라이브웍스(LiveWorx)2019' 행사에 자사의 증강현실(AR) 플랫폼 비즈니스 강화를 위한 새로운 전략을 발표했다.

새롭게 발표된 내용에는 3D AR 모델 타깃 개선, MS '애저 스페이셜 앵커(Azure Spatial Anchors)' 서비스 활용, 공장 시각화를 위한 몰입형 3D 전문 기업 매터포트(Matterport)와의 협력, AR 서비스 기업 트윙클스(TWNKLS) 인수 등이 포함돼 있다. 

PTC의 짐 헤플만(Jim Heppelmann) PTC CEO는 “AR은 기업의 업무 방식을 재정의하고 생산성 향상, 자원 낭비 절감, 작업자 안전 및 규정 준수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AR은 조직이 제품, 프로세스, 인력을 디지털 방식으로 혁신할 수 있도록 해준다. PTC는 전략적 제휴, 인수, 획기적인 기술 개발로 구성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이니셔티브를 통해 산업 기업의 혁신을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그레코(Aggreko), 후지쯔(Fujitsu), 글로벌 파운드리(Global Foundries), 하우덴(Howden), 볼보(Volvo)는 AR 고객 패널로 참여하여 애널리스트 및 전문 기자들과 구축 경험을 공유했다.

PTC는 이번 라이브웍스 행사 중앙 무대에 “노동력의 증강(The Augmented Workforce)”이라는 주제로 AR을 총망라했다. AR 플랫폼 '뷰포리아'의 사용 사례와 편익을 소개하고, 새로운 기능이 사람의 기술 및 전문성과 결합되었을 때 노동력을 대체하는 대신 어떻게 보완하고 인간 고유의 능력을 강화할 수 있는지에 대한 접근 방식을 제시했다. 

PTC는 자사의 뷰포리아 AR 비즈니스를 중심으로 새로운 이니셔티브 경계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 발표된 AR 전략과 산업 성장에 맞춰, 시장을 선도하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하는 솔루션 개발에 집중할 것을 강조했다. 

한편 제조 산업 고객들은 PTC와 마이크로소프트의 협력을 통해 작업 현장과 시점에 맞춰 쉽고 빠르게 단계별 지침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PTC는 AR 생산성 신제품 ‘뷰포리아 엑스퍼트 캡처(Vuforia Expert Capture)’를 MS '애저 스페이셜 앵커(Azure Spatial Anchors)' 서비스 기반 위치 인식 기능을 제공하는 홀로렌즈2(HoloLens 2)에 통합해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최전선의 현장 작업자들은 물리적 환경에서의 실제 위치에 제시되는 디지털 콘텐츠를 통해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지침에 따라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숙련되지 않은 작업자들도 보장된 정확도와 속도 내에서 작업을 완료하고, 생산성 향상에 요구되는 훈련 비용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다. 

PTC는 AR 개발 플랫폼 신제품 뷰포리아 엔진(Vuforia Engine) 8.3을 통해 AI(인공지능)이 적용된 3D AR 모델 타깃 기능을 강화했다. AR 사용자 간 직관적인 상호작용을 지원하는 뷰포리아 엔진 8.3은 딥러닝을 활용하여 고객의 3D CAD 모델에 기반한 지능형 타깃 인식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강력한 AR 경험을 보장한다. 

AI 기반의 모델 기반 인식 기능은 제품 및 기계를 여러가지 앵글에서 인식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조도가 낮은 환경에서도 높은 인식 성능을 제공해 보다 간편하고 빠르게 정확한 사용자 경험을 구현할 수 있다. 
 
또, PTC는 몰입형 3D 기술 및 공간 캡처 솔루션 전문 기업 매터포트(Matterport)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전략 투자를 지원했다. PTC는 매터포트와의 제휴를 통해 공장, 플랜트, 기타 산업 설비를 위한 맞춤형 AR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기술 보강을 통해 강화된 PTC 뷰포리아는 공장 데이터 통합 및 시각화를 통해, 고화질의 최신 디지털 정보 및 오브젝트의 프록시, 공간, 프로세스 등으로 구성된 디지털 트윈 환경 기반에서 상호 소통을 지원한다. 양사의 협업 솔루션을 통해 고객들은 손쉽게 운영 설비를 스캔하고 즉시 사용 가능한 3D 메시로 전환할 수 있다. 

포트폴리오 강화를 위해 PTC는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맞춤형 AR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컨설팅 서비스 기업 트윙클스(TWNKLS)를 인수했다. PTC는 트윙클스 인수를 통해 AR 전략을 가속화하고 고객들이 가치 창출 시간을 단축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PTC는 "엔터프라이즈 AR 구축 경험이 풍부한 크리에이티브 전문 인력을 보유한 트윙클스는 뷰포리아와의 협업 경험을 바탕으로 산업 AR 시장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고객 요구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V50씽큐로 찍은 괌 사진 어때요?… LG전자, “V50씽큐로 찍은 괌 사진 어때요?…
  • LG전자, “V50씽큐로 찍은 괌 사진 어때요?…
  • 차세대 메모리 ‘꿈틀’…AMK, 양산 장비 공…
  • “손흥민 경기직관” 대박난 SKT ‘5G로 떠…
  • 소니, 블루투스 스테레오 턴테이블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