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대형 야심작 ‘일곱 개의 대죄: GRAND CROSS’(개발사 퍼니파우)를 한국과 일본에 동시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내려 받을 수 있다. 사전예약자 수는 한국에서 270만명, 일본에서 330만명을 각각 기록했다.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는 스즈키 나카바 원작 만화와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모바일 역할수행게임(RPG)이다. 원작 속 주인공이 돼 모험을 진행하는 게임으로 애니메이션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그래픽과 화려한 필살기 연출이 게임의 최대 특징이다.

넷마블은 한국과 일본 사전등록에 참가한 모든 이용자들에게 주인공 캐릭터(멜리오다스), 다이아(게임 재화) 등의 보상을 지급한다. 엘리자베스 캐릭터의 일반 코스튬(꾸미기아이템)과 헤어스타일을 바꿀 수 있는 뷰티 코스튬 등 특별 추가 보상도 함께 제공한다.

박영재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일곱 개의 대죄는 올해 가장 큰 넷마블의 기대신작 중 하나”라며 “애니메이션 원작의 특성을 살린 수집형 RPG로 원작의 팬들 뿐만 아니라 원작을 모르시는 분들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북미·유럽서 ‘시네빔 레이저 4K… LG전자, 북미·유럽서 ‘시네빔 레이저 4K…
  • LG전자, 북미·유럽서 ‘시네빔 레이저 4K…
  • KT, “갤노트10+ 배터리 이용시간 4시간21…
  • LGU+, 전자랜드와 ‘U+특가몰’ 선봬…통신…
  • SKT “군 병사 월평균 데이터, 일반 가입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