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업 띄우고 내실 다지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 체제 전환

2019.05.29 17:14:35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국내 유망 모빌리티 스타트업, 규제 피해 미국 간다”
카카오모빌리티, 매주 월·화 카카오T 블랙 30% 요금 할인 실시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카카오모빌리티(대표 정주환)는 류긍선 현 카카오모빌리티 전략부문 부사장<사진 왼쪽>을 신임 공동대표로 내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신규 사업 개척과 기존 사업 내실 다지기를 위해 공동대표 체제로 전환한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현재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T 택시 출시 5년차를 맞아 택시는 물론 대리운전, 주차, 전기자전거, 내비게이션 등으로 사업 영역을 다각화하는 한편, 다양한 사회적 관심을 협의하여 새로운 이동 혁신을 준비하는 등 중요한 시기를 맞고 있다. 공동대표 체제로 신속하게 신사업을 추진하고 기존 사업을 확장한다는 전략이다. 이용자를 비롯한 정부와 국회, 스타트업, 모빌리티 관련 사업 파트너, 업계 종사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소통의 폭도 넓힌다.

류긍선 신임 공동대표 내정자는 지난 2000년, 모바일 콘텐츠 제공업체인 다날에서 세계 최초로 휴대폰 결제 시스템을 개발하고 휴대폰 결제의 글로벌화를 이끈 바 있다. 다날 대표와 다날유럽 대표를 거쳐 2018년 카카오모빌리티 전략부문 부사장으로 합류했다. 류 대표 내정자는 오는 6월로 예정된 이사회와 임시 주주총회를 거쳐 공식 대표로 선임될 예정이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
  • ‘갤럭시S20’ 악재…삼성전자, 구미사업장…
  •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