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Visa), VEI 핀테크 공모전서 모비두와 센스톤 수상

2019.05.26 17:07:37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비자(Visa)는 자사의 공식 핀테크 공모전인 비자 애니웨어 이니셔티브(Visa Everywhere Initiative; VEI) 국내 결선에서 독자적 초음파 기술인 스마트 사운드(SmartSoundTM)로 기술력을 인정 받고 있는 모비두(Mobidoo)가 최종 우승자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비자는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진행된 핀테크 코리아 위크 2019에 'VEI Korea' 의 우승 후보자 6개 핀테크 스타트업들을 초대해 각 사의 혁신적 아이디어 및 솔루션을 핀테크 코리아 위크 참석자들 앞에서 소개할 수 있는 발표 기회를 마련하고 심사를 거쳐 최종 우승 업체를 선발했다.  

현장 심사를 통해 VEI Korea 최종 우승자로 선정된 모비두는 별도의 디바이스 없이 소프트웨어 기반으로 사람의 귀에는 들리지 않는 음파를 발생시켜 결제를 하는 스마트 사운드 기술을 Visa와 함께 확장시켜 나갈 것을 제안했다. 

이는 ‘어느 곳에서 무엇을 원하든 최고의 결제 기술을 제공하겠다’는 Visa의 비전과 잘 맞고, 편의성 및 확장성이 뛰어나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모비두에게 우승의 영광과 함께 2500만원 상당의 상금이 수여됐다. 

이와 함께 Visa는 전세계 5개 지역에서 운영되고 있는 Visa Innovation Center(이노베이션 센터) 방문 프로그램과 FinTech FastTrack(핀테크 패스트트랙) 프로그램 참여 기회 등 선발 업체의 글로벌 사업 확장을 돕기 위해 Visa의 글로벌 네트워크 및 자산 활용 기회를 제공한다. 

모비두 외에도 결선 현장에서 이뤄진 투표로 센스톤이 청중최다투표상의 수상자로 선정되어 총 1천만원의 상금 혜택을 받았다. 

VEI는 커머스와 결제의 미래를 스타트업들과 함께 그려 나가는 프로그램으로, 2015년 비자 미국 본사에서 시작된 이후 전 세계 다른 지역들로 확대되고 있다. Visa는 총 75개국에서 VEI 공모전을 진행한 바 있으며 보다 다양한 시도를 통해 세계 유수의 핀테크 스타트업을 발굴해 지원하고 있다.

패트릭 윤(Patrick Yoon) Visa Korea 사장은 “VEI는 Visa와 핀테크 스타트업이 상생할 수 있는 길을 마련해주는 참된 기회의 장”이라며, “Visa는 원조 핀테크 회사로서, 우수한 핀테크 스타트업들이 역량을 강화하고, 세계적 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씨스-퀄컴-KT, 5G 상용망 V2X 시연 이씨스-퀄컴-KT, 5G 상용망 V2X 시연
  • 이씨스-퀄컴-KT, 5G 상용망 V2X 시연
  • 한국레노버, 씽크패드 X1 신제품 2종 출시
  • 삼성전자, ‘2019 광주국제 IoT·로봇박람…
  • “차량에서 집 안 조명 켜볼까?” KT, ‘K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