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국방부, 장병 인터넷 윤리 시범교육 실시

2019.05.24 14:39:15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터데일리 채수웅기자] 방송통신위원회와 국방부는 군 장병들에게 건전한 인터넷 윤리문화를 정착시키고, 장병들을 올바른 디지털 시민으로 양성하기 위해 24일 국방부에서 방송통신위원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터넷 윤리 시범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 정경두 국방부장관 등 협약 기관 관계자가 참석, 협약서에 서명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군부대 특성을 고려해 인터넷윤리 및 사이버폭력 예방교육과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고 군 전담교관 양성을 지원해 효율적인 교육체계 마련을 위해 국방부와 협력할 예정이다.

국방부는 장병들이 군 생활 중 바르게 인터넷 및 스마트폰을 사용함으로써 건강하게 군 생활을 하게 함은 물론, 올바른 디지털 시민이 될 수 있도록 인터넷윤리 및 사이버폭력 예방교육을 강화한다.

방송통신위원회와 국방부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장병들의 인터넷 및 스마트폰 과의존 예방 ▲군내 인터넷 윤리 및 사이버폭력 예방 교육 내실화 ▲군 전문강사 양성 및 군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콘텐츠 제작 등 군내 건전한 디지털 윤리문화 확산을 위한 폭넓은 인적⋅물적 토대의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병영 내 올바른 인터넷 윤리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여 장차 사회에 복귀 할 군 장병들이 올바르게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건전한 인터넷 이용문화를 조성하는 주체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휴대전화 사용 이후 병사들은 가족, 친구들과 쉽게 연락을 주고받으면서 군복무 간에 느끼는 고립감과 스트레스를 해소하며, 정보검색과 원격강의 등을 통해 자기개발에도 많은 도움을 얻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이는 병사들의 안정적인 군복무는 물론 우리 군의 전투력 발휘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방송통신위원회와 국방부는 이번 협약체결과 동시에 국방부 근무지원단 장병 450명을 대상으로 1차 시범교육을 실시했다. 향후 2~3차 추가 시범교육을 통해 교육 내용을 보완해 육·해·공군을 대상으로 올해는 100여회 교육을 실시하고 2020년도부터는 더 확대, 시행 할 계획이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인도 소비자 마음 잡는다 LG전자, 인도 소비자 마음 잡는다
  • LG전자, 인도 소비자 마음 잡는다
  • LG전자, 혁신·환경 모두 잡았다…스페인서…
  • 삼성전자-통신사, ‘갤럭시노트10’ 국내 5G…
  • 샤오미, 스마트폰 ‘미9’ 선봬…64GB 5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