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텐션, 게임 서버 엔진 ‘프라우드넷’ 차기작 개발

2019.05.17 15:04:12 / 이대호 ldhdd@ddaily.co.kr

배현직 넷텐션 대표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게임 서버 엔진 ‘프라우드넷’으로 유명한 넷텐션(대표 배현직)이 차기 엔진 개발에 돌입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회사는 지난 2008년 출시한 프라우드넷으모 국내에서 게임 서버 엔진의 새 영역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게임 서버 엔진은 멀티플레이 동기화, 보안, 데이터베이스, 대용량 프로세싱 기능이 게임 서버에 효율적으로 적용되도록 지원하는 소프트웨어다. 회사는 기존 프라우드넷이 멀티플레이와 서버 자체의 품질에 대한 역할에 비중을 뒀다면 차기 엔진은 개발의 자유도와 안정적인 라이브 서비스, 개발과 운영 협업에 비중을 둔다는 설명이다.

프라우드넷은 넥슨의 ‘마비노기 영웅전’, 넷마블의 ‘몬스터길들이기’, ‘세븐나이츠’, ‘마블 퓨처 파이트’,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 등을 포함해 13개국 250여개 게임에 사용됐다.

배현직 넷텐션 대표는 “지금도 많은 신작이 서비스 오픈 직후 콘텐츠 고갈과 붕괴뿐만 아니라 서버 불안정을 겪는다”며 “넷텐션의 차기작은 게임 개발자가 라이브 서비스 후에도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과 콘텐츠 추가를 할 수 있게 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배 대표는 그동안 서강대에서 강연한 내용을 바탕으로 ‘게임 서버 프로그래밍 교과서’ 서적을 4월 출간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갤럭시S8부터 2년…스마트폰 화면비, 16:9… 갤럭시S8부터 2년…스마트폰 화면비, 16:9…
  • 갤럭시S8부터 2년…스마트폰 화면비, 16:9…
  • 델 EMC, AI 허브 오픈…기업 AI 도입 돕는다
  • SKT ‘5G 인빌딩 솔루션’, 스몰셀 어워드서…
  • LGU+ “6대 5G 서비스, V50씽큐서 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