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드원, 김계관 대표 카이스트 디지털혁신연구센터 2차 세미나 강연 나서

2019.04.15 14:53:36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그리드원 김계관 대표이사가 12일 카이스트 경영대학에서 열린 ‘KAIST 디지털혁신연구센터 2차 세미나’에서 강연자로 나섰다. 김대표는 소프트웨어 2.0 기술을 기반으로 비정형 데이터 처리를 어떻게 자동화하는지에 대해 발표했다. 

RPA 기술은 사전에 정의된 프로그램에 의해 정해진 작업만 수행하던 단계를 넘어 정형화된 규칙 기반의 단순 반복적인 업무 처리가 가능해졌다. 하지만 비표준화된 비정형 개체와 같이 인지적 판단을 요하는 고난이도 업무의 자동화에는 한계를 보이고 있다. 특히, 국내 IT 환경에서는 액티브엑스나 플래시 등 비표준 GUI 환경에서의 작업 수행 능력, 보안 강화 사이트에 대한 대응력, 한글 문자인식 능력 등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 

이에 그리드원은 ‘코딩에서 러닝으로, RPA에서 인공지능으로’라는 모토를 가지고 비정형 데이터들을 시각적으로 판단하는 기술을 적용했다. 특히, 인공지능과 머신러닝으로 대표되는 소프트웨어 2.0 기술을 활용해 다양한 데이터들을 학습하고, 이를 바탕으로 표준화되지 않은 비정형 개체에 대해서도 사람처럼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자동화 솔루션을 선보였다. 

이러한 소프트웨어 2.0 기술을 활용해 비정형 데이터를 인식하는 기술은 실제로 계약서 검수 업무나 부동산 매물 홍보 확인서 검증 업무와 같이 실제 현업에 적용되고 있다. 또한, 자동차 계기판 주행거리 판별해 자동차보험 할인대상을 선별하는 업무나 공장의 아날로그 계기판을 인식하고 판독해 공장 자동화 모니터링하는 등의 업무에도 적용 중이다. 

김 대표에 이어 발표를 진행한 오렌지라이프생명은 실제 그리드원의 지능형 소프트웨어 로봇을 통해 보험사기 민∙형사 재판 확정일자 확인이나 보험거래조회서 발행과 같은 현업에 적용한 성공사례를 발표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TV 얼마나 커질까…삼성전자, 98인치 QLED… TV 얼마나 커질까…삼성전자, 98인치 QLED…
  • TV 얼마나 커질까…삼성전자, 98인치 QLED…
  • LG전자, ‘LG 모바일 컨퍼런스’ 개최…고…
  • 美·中, 무역전쟁→환율전쟁…화웨이, 협상 지…
  • 갤럭시S8부터 2년…스마트폰 화면비, 1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