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컴퓨터, 의료기관용 EMR 서비스 발표

2019.03.12 16:46:27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비트컴퓨터(대표 조현정·전진옥)는 원스텝으로 만성질환관리를 할 수 있는 의료기관용 EMR(전자의무기록)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시행중인 정부의 ‘1차 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의료기관들은 사용 중인 EMR과 별개로 시범사업 전산시스템에 이중으로 의료기관과 만성질환자 정보를 등록하고 관리, 청구 등에 이르기까지 중복 업무를 해야 했다.

이 같은 방식은 만성질환 시범사업 시스템의 한계로, 의료기관의 불편과 행정부담을 가중시킨다는 지적이다.

이번에 비트컴퓨터가 새롭게 선보이는 ‘비트U차트 - 만성질환관리서비스’는 EMR 기능 안에 요양기관 정보마당과 연계, EMR 내에서 만성질환자의 통합 관리가 가능한 솔루션이다. 삼성 헬스 등 앱과 연계해 만성질환자의 개인 건강 데이터 수집을 통해 환자의 생활습관까지 객관적이고 구체적으로 평가한다. 의료기관에선 이를 통해 ‘근거기반 진료지침’(Evidence-based Practice Guideline)에 따른 치료를 제공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그동안 이중 입력 방식으로 진행됐던 행정 업무를 대폭 감소시키고, 의료기관 내에서 별도로 만성질환자의 건강 데이터를 수집해야 하는 시간을 절약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만성질환자 관리의 효율성을 높이며, 궁극적으로는 만성질환 진료의 질을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와 함께 만성질환자별 발생한 수가 통계 정보를 제공해 의료기관의 수가 획득 추이 파악이 가능하다. 모니터링 대상자 수 변화를 조회하는 기능을 제공해 만성질환자 모니터링 통계 정보를 보다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하고, 만성질환자의 건강정보는 요양기관정보마당에 연동된다.

만성질환자의 수면, 운동, 식습관 등의 생활습관 및 질병관리 계획을 수립하는 케어 플랜 즉, 개인 맞춤형 만성질환 건강 관리 시스템도 제공한다. 환자는 삼성헬스와 연계된 만성질환 관리 서비스를 통해 등록된 병원명과 내원일, 병원 방문 예정일, 개인 건강 목표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비트컴퓨터 전진옥 대표는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은 만성질환자의 일상생활에서 지속적인 건강 데이터를 측정, 투약관리, 생활습관의 모니터링을 통해 의사 입장에서는 효과적이고 높은 수준의 진료가 가능하고 만성질환자는 의사의 체계적인 관리를 받아 건강을 유지하고 합병증 발생을 지연시키거나 예방할 수 있는 윈윈 모델”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만 EMR과 별도 운영되는 이중화된 전산시스템의 불편함을 호소하는 고객 병원들이 많았는데 이번 출시로 의료기관과 만성질환자 모두 편리하게 사용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지하철 스마트 사이니지 설치 삼성전자, 지하철 스마트 사이니지 설치
  • 삼성전자, 지하철 스마트 사이니지 설치
  • 美中 무역협상, 해 넘기나…美 15일 관세 연기…
  • SKT, 크리스마스 시즌 ‘AR 동물원’ 새단장
  •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