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안랩(대표 권치중)은 27일 판교 안랩 사옥에서 보안 인증기술 스타트업 와이키키소프트(대표 조한구)와 ‘차세대 인증기술 및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파이도(FIDO) 및 공개키기반구조(PKI) 기술기반 인증보안 솔루션 연구개발 ▲디지털인프라 보호에 필요한 융합인증 보안 사업 등 차세대 인증기술 개발 및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 안랩은 와이키키소프트에 대한 전략적 투자도 진행해 파트너십을 강화할 계획이다.

안랩 김기인 부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의 기술 역량을 결합한 연구개발은 물론, 장기적으로 사업적 시너지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안랩은 혁신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과 협업 및 투자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
  •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
  • 삼성전자, 사운드바 Q시리즈 신제품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8월5일 공개
  • LG전자, 무선이어폰 ‘톤 프리’ 예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