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미래에셋, 스타트업 투자 펀드 결성…1조원까지 증액 예정

2018.03.27 22:27:16 / 이대호 ldhdd@ddaily.co.kr

- 2000억원 규모로 출발…50%씩 공동 출자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이버(대표 한성숙)는 미래에셋과 함께 아시아 유망 스타트업들에 투자하는 신규 펀드를 조성한다고 27일 밝혔다. 양사가 50%씩 공동으로 출자해 2000억 규모의 펀드를 결성한다. 추후 규모를 1조원까지 늘릴 예정이다.

양사는 베트남, 인도, 인도네시아 등 최근 급성장하는 아시아 지역을 중심으로 이커머스, 인터넷 플랫폼, 헬스케어, 소비재, 유통, 물류 등의 분야를 중심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또한 중국, 일본의 스타트업 중 글로벌 유니콘(기업가치 10억달러 이상)으로 성장 가능한 기업들도 주요 투자처로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자금 투자 뿐 아니라 네이버와 미래에셋의 기술, 서비스, 사업 노하우 등 다각도에서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신규 펀드는 미래에셋캐피탈과 미래에셋자산운용에서 운용을 담당하며, 네이버와 미래에셋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유망기업을 발굴하고 검증할 계획이다.

한편 네이버와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2016년 12월 신성장펀드 조성을 시작으로 상호 전략적 제휴를 체결해 AI와 금융 콘텐츠와의 결합을 위한 신규 서비스를 함께 준비하고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 코로나19에 울고 웃은 TV 시장…삼성-LG 양…
  • 삼성전자, ‘엔트리 프리미엄폰’ 전략 회귀……
  • SKT 이어 KT도…유전자 기반 헬스케어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