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신현석기자] 한빛소프트(대표 김유라)가 자사의 암호화폐 ‘브릴라이트 코인(이하 BRC)’을 홍콩 법인을 통해 ICO(암호화폐 공개)하고 블록체인 플랫폼 사업을 시작한다.

7일 한빛소프트는 이 같은 사실을 전하며 “암호화폐 BRC를 홍콩에 위치한 자회사를 통해 ICO하고 프리세일즈 및 프라이빗 세일즈를 거쳐 오는 4월 초 퍼블릭 세일즈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BRC는 게임 유저들을 위한 ‘브릴라이트 플랫폼’ 기반의 암호화폐다. 브릴라이트 플랫폼은 유저의 자산을 안전하게 저장하고 이동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고, 자산 거래에 동시성을 적용, 중개자 없이도 신뢰할 수 있는 거래가 가능하도록 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PC게임, 모바일게임, 웹게임, 콘솔 게임, 가상현실(VR) 게임, 증강현실(AR) 게임 등 네트워킹이 가능한 어떤 형태의 게임도 브릴라이트 플랫폼에 참여할 수 있다.

한빛소프트는 이 플랫폼에 대해 “그동안 게임 서비스 내부 데이터베이스에 저장되던 유저들의 자산을 외부 DB, 즉 블록체인에 저장해 자산 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며 “이를 통해 이종 게임 간 유저의 계정, 캐릭터, 능력치, 장비 등의 자산을 이동하거나 다른 게이머와 거래할 수 있다”고 밝혔다.

유저들은 BRC를 통해 브릴라이트 플랫폼에 참여, 혁신적인 접근성과 사용편의를 누릴 수 있다. 유저들은 단순히 게임을 플레이 하는 것만으로 게임 화면에서 BRC가 적립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고, 동료에게 게임 머니를 전송하는 것과 동일한 방법으로 이체 할 수 있으며, 다른 게이머와 아이템을 거래하는 것과 같은 방법으로 자산을 거래할 수 있다.

BRC는 게임 내 유료 서비스 구매에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다른 게이머와의 자산 거래에 지불 수단으로 이용될 수 있다. 또 BRC를 거래소 등에 매각하여 수익을 얻을 수 있다.

한빛소프트는 이번 ICO를 통해 국내 뿐 아니라 중국, 동남아, 북미, 유럽 등 전 세계 7억명의 오디션 유저들 및 한빛소프트의 파트너사 유저들에게도 블록체인 플랫폼의 혁신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BRC 홍콩 ICO는 아시아 최초로 상장사의 해외 ICO라는 점에서 파급력이 기대된다”며 “오랜시간 직접 게임 개발과 퍼블리싱을 하며 업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 온 기업의 블록체인 산업 진출인 만큼 게임 산업 내 블록체인 혁신의 불씨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석 기자>shs1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8K 올레드TV 북미 공략 LG전자, 8K 올레드TV 북미 공략
  • LG전자, 8K 올레드TV 북미 공략
  • [IFA2019] IFA2019 폐막…8K TV·5G·…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현장경영 재개…차세…
  • 애플, ‘아이폰11·애플워치5·7세대 아이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