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NI, 국내 연구진 차세대 통신망 개발 지원

2017.12.11 17:40:00 / 이수환 shulee@ddaily.co.kr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인사이트세미콘]

내쇼날인스트루먼트(지사장 이동규)는 11일 국내 연구진이 NI 솔루션을 활용해 5세대(5G) 이동통신 이후의(B5G) 통신 시스템에 적용 가능한 ‘실시간 유연이중(Real-Time Flex-Duplex Radio)’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연세대학교 김성륜 교수, 채찬병 교수 연구팀은 12월 4일부터 8일까지 싱가포르에서 열린 ‘국제전기전자공학회 글로브컴 2017(IEEE GLOBECOM 2017)’의 NI 부스에서 이 실시간 유연이중 기술을 선보였다.

5G/B5G에는 밀리미터파(28GHz, 37GHz 등) 대역 기술이 주로 활용될 예정이지만, 6GHz 이하 스펙트럼도 여전히 중요하다. 연세대 연구팀은 6GHz 이하 스펙트럼에서도 기존 전파 상황을 파악해 사용되지 않는 대역과 상황에 따라 전이중(Full-Duplex Radio), 반이중(Half-Duplex Radio) 등 여러 듀플렉싱 기술을 유연하게 활용하는 주파수 자원 공유 기반 실시간 다중계층 유연이중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채널 센싱에는 NI USRP-리오(RIO), 실제 송수신에는 NI PXI 기반 플렉스리오와 NI 5791 트랜시버를 사용했다.

또한 연구팀은 기존 전이중 기술 대비 최대 2배 빠른 네트워크 레벨 전송률을 달성했다. 현재 반이중 기반 롱텀에볼루션(LTE) 시스템에 비해 추가 주파수 할당 없이 4배 속도를 달성한 것.

한편 이번 연구는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전파연구센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기술(ICT) 명품인재양성사업의 후원을 받아 진행됐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유출…특징은 '브론즈…
  • LG전자, “졸업식 추억 대신 만들어드려요”
  • LG전자, 초고가 빌트인 가전 확대…와인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