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비 체크업 (사진=셀바스AI)




[디지털데일리 신현석기자] 인공지능 전문기업 셀바스AI(대표 곽민철 김경남)가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될 전자전시회 'CES 2018'에서 인공지능(AI) 질병예측 서비스 ‘셀비 체크업'으로 CES 2018 혁신상을 수상하게 됐다고 10일 밝혔다.

셀비 체크업은 지능형 질환예측 시스템 구축을 통해 성인병 질환의 효율적 관리 뿐 아니라 국민 건강 증진에도 기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CES 2018 혁신상 ‘더 나은 세상을 위한 기술’ 부문에 선정됐다. 

CES 혁신상은 전미가전협회(CEA)와 미국산업디자인협회(IDSA)가 총 28개의 카테고리 제품 중 기술력과 혁신성, 디자인 등을 평가해 선정한다. 셀바스AI는 내년 1월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8에 참가할 예정이다. 

셀비 체크업은 개인의 건강검진기록 입력 시 폐암, 간암 등 주요 6대암과 심뇌혈관질환, 당뇨 등 주요 성인병의 2~3년 이내 발병 확률을 예측해주는 서비스다. 세브란스병원 장혁재, 성지민 교수를 비롯한 빅데이터 분석 전문가 및 여러 분야 임상 의료진이 공동 연구해 개발했다. 

셀바스AI 측은 이번 수상으로 국내 대형병원 세브란스와 공동으로 연구한 제품이 전세계적으로 기술력과 혁신성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료산업과 IT 산업 분야에서 상징하는 바가 크다고 설명했다. 

김경남 셀바스AI 대표는 “한국의 훌륭한 의료 인프라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의료 혁신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신현석 기자>shs1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화면 속에 카메라가”…中 ZTE, 세계 최초…
  • ‘수능 끝!’ LGU+, BTS 출연 연말콘서트 시…
  • 예술과 손 잡은 LG전자,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