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2P 금융 빌리(Villy), 에스에프씨에 인수합병

2017.11.06 10:38:26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P2P 금융 스타트업 빌리(Villy)가 11월 3일 자로 코스닥 상장사인 에스에프씨에 총 110억원에 인수합병이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합병은 핀테크 스타트업 부문 P2P 대출 분야 최초 인수합병 사례로 빌리는 에스에프씨의 100% 자회사가 됐다.  

빌리 관계자는 “이번 인수합병으로 인해 상장사의 인프라, 자금력, 전문경영 등의 시너지 효과로 대형 P2P 금융 플랫폼으로 발돋움 할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P2P 금융 플랫폼 기업 ‘빌리’는 지난 2015년 4월 설립됐다. 개인신용, 사업자, 부동산 분야에 특화된 대출업을 영위 중이다. 현재 누적 대출 금액 805억원, 투자건수 36,000건, 투자자수 5460명에 달하며 이 중 20~30연령대가 전체 투자자의 55.4%를 차지하고 재투자율은 74.7%에 이른다. 

지난 1991년 설립된 에스에프씨는 태양광 모듈용 백시트 전문기업으로 국내를 비롯한 중국, 인도, 미국 등의 대형 모듈사로 납품 중이다. 에스에프씨 관계자는 “현재 다양한 P2P 기업이 생겨나는 가운데 ‘빌리’는 전문성과 성장성을 동시에 갖추고 있어 인수를 진행했다”며 “고성장 중인 P2P 금융 분야에서 장기적인 기업 성장을 이룰 것”이라고 전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vs LG전자, 8K TV ‘논란’…쟁… 삼성전자 vs LG전자, 8K TV ‘논란’…쟁…
  • 삼성전자 vs LG전자, 8K TV ‘논란’…쟁…
  • 삼성전자, 갤노트10 국내 판매 100만대 돌파
  • LG전자 ‘스타일러’, 뉴욕패션위크에 등장…
  • KT-KT텔레캅, 통신‧영상‧출동 결합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