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기우편물, 이제 인터넷으로 받으세요”

2016.09.07 13:45:46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백기승, KISA)은 미래창조과학부 및 우정사업본부와 졸업증명서, 내용증명, 등기우편 등 중요 문서를 발급부터 제출까지 온라인으로 한 번에 해결하는 공인전자주소 기반 전자문서 유통서비스(샵메일) 시범 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샵메일은 ‘전자문서 및 전자거래기본법’에 근거해 전자문서를 송수신하는 자의 본인확인과 부인방지를 보장하고, 전자문서 송수신의 안전성과 증거력을 보장하는 공인전자주소를 활용한 서비스로, 등기우편과 동일한 법적효력을 가지고 있다.

이번 사업은 국민 대다수가 이용하는 종이우편 배송 서비스의 전자화를 통해 문서유통 과정을 신속하고 편리하게 개선해 국민생활 편의성을 증진하고 공공분야 업무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됐다. 서비스의 대국민 체감도 등을 고려해 ‘e-Post Office Box 서비스’와 ‘샵메일 기반 문서유통 서비스’ 등 2개 서비스를 최종 선정했다.

KISA는 연말까지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내년년 시범 서비스를 시작으로 2018년 상용화할 예정이다. 

‘e-Post office Box’ 서비스는 졸업증명서, 시험성적서 등 발급처별로 방문해 수령하고 또다시 우편 혹은 방문을 통해 제출처에 전달했던 기존의 종이증명서를 인터넷 우체국 및 전자사서함을 통해 신청, 발급, 제출, 보관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서비스 모델이다. 종이인쇄 및 배포 비용 등을 절감하고 국민 생활 편의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샵메일 기반 문서유통 서비스’는 등기, 내용증명우편 등 기존에 우체국을 방문하거나 집배원을 통해 수령했던 종이우편물을 공인전자주소서비스를 통해 전자적으로 전송받는 서비스다. 기존 1~3일 소요되던 문서유통시간이 60분 이내로 획기적으로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백기승 한국인터넷진흥원 원장은 “우정서비스의 시공간적 한계를 크게 개선한 이번 시범 사업을 비롯해 건강검진결과 통보서비스에 샵메일을 도입하는 등 적용분야를 확대할 예정”이라며 “향후 모든 전자문서 서비스를 한곳에서 실시간으로 처리하는 대국민 전자우편포털로 발전시켜 국민 편의성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마스크형 공청기' 국내 출시 안 하나… LG전자, '마스크형 공청기' 국내 출시 안 하나…
  • LG전자, '마스크형 공청기' 국내 출시 안 하나…
  •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 판매량 60만대 돌파
  •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LG전자, 올레드TV 英 아트페어 단독 갤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