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크리에이터 선발 공모전 진행 예정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이버(www.navercorp.com 대표 김상헌)는 동영상 서비스 ‘플레이리그’를 정식 오픈하고 영상 크리에이터(창작자) 발굴을 위해 ‘트레져헌터’, ‘비디오빌리지’ 등 인기 MCN(멀티채널네트워크)과 함께 하는 영상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TV캐스트의 ‘플레이리그’는 네이버 아이디만 있으면 누구나 쉽게 참여하고 스타가 될 수 있는 모바일에 최적화된 동영상 서비스다. 지난 10월 5일부터 약 6주간 베타서비스를 진행해 3000개가 넘는 영상이 등록됐다.
 
네이버는 개별 창작자들이 더 돋보일 수 있도록 창작자 ‘홈’ 공간을 제공하고, 구독 기능을 추가해 창작자와 이용자의 소통 채널을 강화한다. 이용자는 좋아하는 ‘플레이리거’의 영상을 개별 홈에서 한 번에 모아보고, 새로 업데이트된 영상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첫 번째 영상 공모전은 김이브, 고인규 등 인기 크리에이터들이 소속돼있는 ‘트레져헌터’와 함께 하는 ‘플레이리그X트레져헌터 크리에이터 선발공모전’으로 오는 19일부터 12월 18일까지 진행된다. 응모 주제는 ‘토크’, ‘게임’, ‘뷰티’ ‘예능’의 4가지 분야로 1위 수상자에게는 상금 300만원을, 주제별 우수상 4명에게는 각각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질 예정이다.
 
2016년부터 ‘플레이리거’들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도 강화한다. 네이버는 플레이리그에서 발굴되는 우수 창작자를 위해 수준 높은 영상 제작이 가능한 교육 과정과 촬영, 편집을 위한 스튜디오를 제공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현재 등록 작품 중 ‘재생수’, ‘좋아요’를 혼합한 콘텐츠 지수에 의해 매주 월요일 순위를 선정하며 30위 내의 인기 창작자에게 개별 10만원 상당의 ‘창작 응원 포인트’를 지원하고 있다.
 
네이버 장준기 동영상 셀장은 “새로운 웹 오리지널 콘텐츠 확보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플레이리그는 영상 창작자 누구나 올릴 수 있고 스타가 될 수 있는 열린 공간”이라며 “플레이리그를 통해 스타 영상 창작자들이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우수한 기술을 제공하고, 창작자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딜라이트닷넷] LG ‘벨벳’, 기대 이하 판… [딜라이트닷넷] LG ‘벨벳’, 기대 이하 판…
  • [딜라이트닷넷] LG ‘벨벳’, 기대 이하 판…
  • ‘SKT 깜짝방문’ 최태원 SK회장, 코로나…
  • 코로나19 이후 혈액수급 비상, SK ICT패밀리…
  • LGU+ ”웹드라마, 5G VR로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