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과천과학관에 어린이 과학 교육 지원

2015.10.30 14:15:06 / 이수환 shulee@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구글과 국립과천과학관은 30일 에릭 슈미트 알파벳 회장과 미래창조과학부 이석준 제 1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프레스 컨퍼런스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어린이 창작놀이 사업'의 첫 단계로 국립과천과학관 무한상상실 내 어린이 창작공간인 ‘키즈 메이커 스튜디오’를 개관하고 어린이 창작자를 위한 다양한 과학 교육 프로그램 계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구글의 자선사업 부문인 구글닷오알지(Google.org)의 후원으로 시작된 ‘어린이 창작놀이 사업’은 어린이가 다양한 놀이와 도구 작동을 통해 놀이 공간을 스스로 구축하고 과학기술과 ICT를 학습할 수 있는 시설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업 내용은 크게 오늘 개관한 키즈 메이커 스튜디오와 내년 봄 과학관 야외에 구축할 ‘과학체험 놀이터(가제)’로 구성되며 과학관의 무한상상실을 통해 프로그램을 개발하게 된다.

과천과학관 본관 1층에 위치한 키즈 메이커 스튜디오에서는 어린이를 위한 전기전자, IT관련 워크샵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월 2회  ‘오픈 스튜디오’를 운영해 더 많은 이용자와 부모와 함께 워크북을 보고 자율적으로 창작 활동을 해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내년 봄 과학관 야외 공간에 개장할 과학체험 놀이터는 그네나 미끄럼틀과 같은 전형적인 시설 설치에서 벗어나 어린이가 스스로 다양한 구조물 및 작동물을 만들고 즐기며 자신만의 공간을 구축해 가는 과학기술 체험활동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과학체험 놀이터(가제)에 설치될 시설물은 과천과학관 무한상상실에서 메이커들의 아이디어 제안과 협업을 통해 기획•설계된다. 어린이를 대상으로 시제품을 제작해 시범운영한 뒤 내년 봄에 본격 설치된다.

어린이 창작놀이 콘텐츠 개발 완료 후 관련 설계자료 및 운영방법 등의 자료는 놀이 시설이 부족한 지방이나 도서지역에서 임의로 사용하여 시설을 구축할 수 있도록 오픈소스 라이선스 형태로 공개할 계획이다.

키즈 메이커 스튜디오 개관식에 참여한 구글의 지주회사 알파벳의 에릭 슈미트 회장은 “작년 한글박물관 건립 지원, 올해 5월 캠퍼스 서울 설립에 이어 이번 과천과학관 후원을 통해 한국의 넘치는 창의성과 혁신 정신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공간을 만드는 데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키즈 메이커 스튜디오를 통해 어린이가 무엇을 만들어낼지, 이곳을 통해 어떤 미래를 그리게 될지 기대된다”고 지원 소감을 밝혔다.

구글은 키즈 메이커 스튜디오, 과학체험 놀이터 조성 외에도 향후 어린이 과학 교육, 코딩 체험, 장래 희망 멘토링 등에 대해 과학관과 협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