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서비스 개발한 IBM…이번에는 자동차 업계 대응

2015.10.06 15:28:10 / 이수환 shulee@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IBM이 6일 자동차 업계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의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운전자에게 실시간 자동차 엔진 고장감지, 빠른 교통 정보 안내 등의 정보를 제공하며 자동차 정보를 예측해 유지 관리에 도움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IBM의 ‘IoT 파운데이션1’ 기반의 자동차용 IoT 솔루션은 자동차에서 수집된 데이터와 지리 위치적 데이터를 결합해 실시간으로 분석된 운전자 정보, 자동차 정보, 주변 도로 상황 등을 자동차 업체에 제공해 준다.

전장업체인 콘티넨탈도 IBM의 자동차용 IoT 솔루션의 구성요소인 ‘IBM 메시지사이트’와 ‘IBM 인포스피어 스트림즈’를 사용하고 있다. 이 분석 솔루션은 복잡한 데이터 스트리밍 관리를 돕고 자동차의 전자장치가 디지털 지도, 크라우드 소싱2 데이터를 이용해 도로 상황을 예상할 수 있도록 돕는 ‘e호라이즌 솔루션’에 분석 데이터를 적용하도록 지원한다.

한편 IBM의 IBM IoT 파운데이션은 애플리케이션 개발 사이클 단축, 신속한 신제품 제작 등 확장 가능한 생산 솔루션을 지원하는 플랫폼을 말한다. 자동차용 IoT 솔루션은 IBM 클라우드의 소프트레이어 인프라에서 제공된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식기세척기 대형·스팀 인기” LG전자, “식기세척기 대형·스팀 인기”
  • LG전자, “식기세척기 대형·스팀 인기”
  •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현장경영 확대…“힘…
  • 프로야구 개막 연기, LGU+ “연습경기 생중계…
  • 인도, 코로나19 방역 강화…삼성전자·LG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