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서버, 스토리지, 이더넷 스위치를 포함한 지난 2분기 글로벌 클라우드 하드웨어 인프라 시장이 전년 동기 대비 25.7%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시장조사업체 IDC 조사에 따르면 2분기 글로벌 클라우드 IT 인프라 시장규모는 69억1000만달러(한화 약 8조1745억원)으로 전년 동기의 54억9900만달러(약 6조5053억원)를 훌쩍 뛰어넘었다. 1분기와 마찬가지로 더 많은 데이터가 클라우드로 이동함에 따라 관련 하드웨어 인프라 시장 성장률을 견인하고 있다.

업체별로는 HP(16.3%)와 델(11.1%)이 양강구도를 보이는 가운데 시스코(9.5%), EMC(7.1%)가 뒤를 따르는 형국이다. 레노버(3.8%)는 IBM x86 서버 사업부 인수로 넷앱(3.7%)과 함께 공동 5위에 올랐다. 전년 동기 대비 무려 1441.6% 성장이라는 기염을 토했다. 반대로 넷앱은 6.8% 역성장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넷앱은 2분기 글로벌 스토리지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9.6% 매출이 떨어졌다. 이에 따라 시장점유율도 8.8%에서 7%로 감소했으며 2분기 글로벌 외장형 스토리지 시장에서도 고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IT 인프라 제품 가운데서는 이더넷 스위치가 가장 돋보였다. 전년 동기 대비 36.6% 성장했다. 지역별로는 일본이 같은 기간 동안 64.8%로 빠른 성장을 보였다. 다음으로 아시아태평양 지역이 49.9%, 북미는 40%를 기록했다. 반대로 정치적, 경제적으로 혼란을 겪고 있는 중부와 동부 유럽은 18% 역성장해 잠재적으로 시장에 악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높아졌다.

IDC 쿠바 스톨라스키 엔터프라이즈 서버 담당 선임 연구원은 “클라우드로 인해 글로벌 IT 인프라 시장이 성장을 계속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신혼부부 맞춤형 결합상품 “넷플릭스… LGU+, 신혼부부 맞춤형 결합상품 “넷플릭스…
  • LGU+, 신혼부부 맞춤형 결합상품 “넷플릭스…
  • SKT ”첨단ICT 만난 독립기념관, 실감형 역…
  •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