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시큐리티 사업부 출범…보안역량 총집결하고 투자 강화

2015.07.21 09:30:23 / 이유지 yjlee@ddaily.co.kr

관련기사
규모 키우고 전문성 강화하고…인텔·IBM·시만텍, 보안 사업조직 잇단 변화
시만텍, 정보관리 사업부 분할…내년 초 ‘뉴 시만텍’ 공식 출범

[디지털데일리 이유지기자] IBM은 올 초 소프트웨어그룹과 서비스그룹으로 나뉘어 제공돼온 보안 솔루션과 서비스 등 모든 보안 역량을 IBM 시큐리티 사업부로 통합했다.

보안 사업은 현재 IBM이 집중 투자·육성하고 있는 분야 가운데 하나다. IBM은 올해 ‘CAMSS(클라우드, 애널리틱스, 모바일, 소셜, 시큐리티)’를 핵심사업으로 정해 이 분야 사업을 강화하면서 조직도 재배치했다.

IBM은 최근 핀테크 보안, 전자금융 사기방지·이상거래탐지시스템(FDS), 모바일·사물인터넷(IoT) 보안 등까지 보안 사업을 크게 확장하고 있다.

국내 사업에서도 이같은 새로운 영역을 발굴하는 동시에 매출 효자상품인 ‘큐레이더’ 통합보안관제 플랫폼을 비롯해 차세대 침입방지시스템(IPS) 등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데이터·애플리케이션 보안 솔루션 공급을 활발하게 벌이고 있다.

IBM의 모든 보안 솔루션은 보안 프레임워크를 기반으로 한다. 보안 프레임워크에는 사람, 데이터, 애플리케이션의 각 영역별 보안 지능형 사기방지, 보안 인텔리전스·분석이 연계, 통합돼 있다.

박형근 IBM 아시아태평양지역 보안 타이거팀 실장은 “IBM 보안프레임워크는 사용자 인증과 안전한 데이터 전송·처리와 애플리케이션 보안개발, IoT 디바이스와 네트워크 인프라 보안 등과 계정 도용을 비롯해 온라인사기, 보안 인텔리전스 영역이 서로 긴밀하게 연결된다”며 “보안프레임워크를 기반으로 체계적이고 구조화된 보안시스템을 구성해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IBM은 최근 지능형 사이버공격 위협이 커짐에 따라 글로벌 보안 위협 인텔리전스 플랫폼인 ‘엑스포스(X-Force) 익스체인지’ 서비스도 적극 소개하고 있다. 

김욱 한국IBM 보안서비스 총괄 본부장은 “올 초 보안사업 조직이 개편되고 CAMSS로 핵심사업이 정비됐다. 보안 사업은 그동안 엑스포스 연구소를 비롯해 꾸준히 투자했지만 더욱 집중적으로 발전시켜나간다는 방침”이라며 “국내 보안 사업 매출은 1~2분기 모두 전년 대비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유지 기자>yj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식기세척기 대형·스팀 인기” LG전자, “식기세척기 대형·스팀 인기”
  • LG전자, “식기세척기 대형·스팀 인기”
  •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현장경영 확대…“힘…
  • 프로야구 개막 연기, LGU+ “연습경기 생중계…
  • 인도, 코로나19 방역 강화…삼성전자·LG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