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옥션, 신선식품 직접 배송 서비스…홈플러스와 제휴

2015.07.17 10:21:43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이베이코리아, 온라인창업 교육센터 전국 13개로 확대
옥션·G마켓도 모바일 매출 비중 40%↑…구매단가도 올라

- 이달 내 G마켓서 홈플러스 전문관 설치…이르면 내달 옥션서도 선보여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G마켓·옥션을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www.ebay.co.kr 대표 변광윤)와 홈플러스(사장 도성환)는 홈플러스 점포를 통해 G마켓-옥션 사용자에게 신선식품, 생활용품 등을 직접 배송하는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향후 1~2달 이내 G마켓-옥션 내에서 홈플러스 당일배송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이번 제휴를 통해 G마켓-옥션에는 홈플러스 전국 점포에서 취급하는 3만여개 상품을 구입할 수 있는 전문관이 설치된다. 이르면 이달 내 G마켓 사이트와 모바일앱에 전문관이 먼저 선보이며 1-2달 내 옥션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홈플러스 전문관에서는 야채, 정육, 해산물 등 신선식품을 냉장배송 받을 수 있게 된다. 특히 우유, 콩나물, 두부 등 기존 오픈마켓에서 취급하기 어려웠던 신선식품 소량주문이 가능해지고 생활용품까지 함께 묶음배송 받을 수 있게 돼 오픈마켓 장보기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했다.
 
더불어 G마켓-옥션 전문관에서는 전국 88개 홈플러스 점포 배송 시스템과 연계해 당일배송 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G마켓-옥션의 홈플러스 당일배송관을 통해 오후 4시까지 주문하면 홈플러스의 냉장 및 냉동 차량으로 당일배송 받을 수 있다. 서비스는 전국 88개 홈플러스 점포를 통해 먼저 시작하며, 차후 참여 지점과 배송량 등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주철 이베이코리아 제휴사업실 상무는 “온라인몰이 주요 쇼핑채널로 자리 잡으면서 신선식품과 단품 구매, 빠른 배송에 대한 고객 수요가 커 홈플러스와 전격 제휴하게 됐다”며 “간편하고 쉬운 온라인 장보기가 가능하도록 최종 플랫폼 점검을 거쳐 이른 시일 내에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며, 단품 및 소량 구매가 많은 1-2인 및 맞벌이 가구에서 특히 수요가 많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삼성·LG TV ‘허위·과장’ 광고 전쟁 일…
  • '세계 환경의날'…삼성전자, TV포장재 재활용…
  • 'BTS'냐 '칠색조'냐…갤럭시S20 vs 벨벳,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