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CT-현대차, 충전 인프라 구축

2015.06.28 11:34:20 / 이상일 2401@ddaily.co.kr

현대자동차㈜와 포스코ICT는 지난 26일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에 위치한 현대차국내영업본부 사옥에서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친환경차 공용 충전 인프라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에서 좌측 포스코ICT 이재일 TEO사업실장(상무), 우측 현대차 최상구 판매사업부장(상무)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포스코ICT와 현대차가 협력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카, 전기차 등 친환경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지난 26일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에 위치한 현대차 국내영업본부 사옥에서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친환경차 공용 충전 인프라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를 계기로 친환경차 기술을 가진 현대차와 충전 인프라 분야에서 풍부한 현장 경험을 보유한 포스코ICT와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함으로써 시너지를 발휘해 국내 친환경차 시장 확대를 선도한다는 복안이다. 

또한 현대차는 내달 ‘쏘나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출시에 이어 향후 전용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카 출시까지 계획하고 있으며, 국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카 도입을 본격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포스코ICT와 현대차는 이번 MOU 체결로 올해 안에 현대차 고유의 디자인이 적용된 충전시설을 대형 마트, 백화점, 영화관 등에 120기 가량 구축할 예정이며, 포스코ICT는 충전기 운영 및 유지ㆍ관리와 충전시설 구축을 위한 부지 확보 등을 담당하게 된다. 

이와 함께 양사는 포스코ICT가 국내 민간 사업자 최초로 서울, 경기, 부산, 제주 등지에 이미 구축을 완료해 운영 중인 180여개의 충전시설은 물론, 포스코ICT가 연내 구축 예정인 120여개의 추가 충전시설도 현대차 고객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일 예정이다. 

이 외에도 현대차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카 및 전기차의 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우선 현대차는 직영 서비스센터, 출고센터, 대리점, 블루핸즈 등 현대차의 사업거점에 7월부터 충전시설을 구축해 올해 안으로 총121기를 구축하고, 향후 전국 각 지점과 대리점, 시승센터, 블루핸즈 등 2200여개에 달하는 전 사업장을 대상으로도 설치를 확대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포스코ICT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 친환경차 시장 확대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달 출시를 앞두고 있는 쏘나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비롯해 차세대 친환경차 개발에 지속적인 노력을 투자하고 인프라 구축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포스코ICT 관계자는 “민간 차원에서 처음으로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구축하고 운영해 온 노하우를 활용해 친환경차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충전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예술·디자인 아티스트가 프로젝터·프린터… 예술·디자인 아티스트가 프로젝터·프린터…
  • 예술·디자인 아티스트가 프로젝터·프린터…
  •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LG전자, 100만원대 수제맥주제조기 ‘홈브루…
  • LG전자, 2차 협력사도 ‘상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