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화 검색에 집중하는 네이버…‘태그 검색’ 베타 버전 제공

2015.06.26 10:29:07 / 이수환 shulee@ddaily.co.kr

관련기사
네이버페이 정식 서비스…쇼핑부터 송금까지 ‘페이 경험 극대화’
베일벗은 ‘네이버페이’…간편결제 경쟁 가속화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네이버(www.navercorp.com 대표 김상헌)는 26일 현재 ‘정보 검색’ 중심의 검색 서비스를 관심사 기반의 ‘정보 추천’ 방식으로 확장하기 위한 연구 프로젝트를 구체화하며 베타 버전의 ‘태그 검색’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이용자가 모바일 환경에서 구체적인 검색 의도를 갖고 정보를 찾을 뿐만 아니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 다양한 정보 채널을 통해 나와 지인의 관심사를 중요한 정보로서 획득하려는 경향에 주목하고 있다. 관심사를 기반으로 확장되는 검색의 새로운 변화를 시도한다.

태그 검색은 검색과 기존 SNS의 강점을 결합해 인적 네트워크에 대한 관리 없이도 관심사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했다. 공통 관심사 그룹 내에서 생성되는 양질의 정보들을 정교하게 피딩의 형태로 추천해주는 기술을 검색에 적용한 서비스다.

‘i-Rank(Interest Rank)’라는 새로운 개념의 추천 알고리즘을 적용했으며 ‘좋아요’ 등 검색 이용자의 참여에 따라 연관 태그, 검색 결과 등을 개인에게 최적화시켜 제공한다. 관심사 ‘태그’로 이어지는 끊김 없는 검색을 경험할 수 있다. ▲사용자와 정보 간의 관심사의 일치 정도 ▲좋아요, 댓글 등을 통한 관심사 그룹 내 정보의 추천 정도 ▲정보의 최신성 등의 변수를 통해 맞춤형의 관심사를 추천해주는 콘셉트로 설계됐다.

또한 성별, 연령 등 기본적인 인구 통계학(Demographic)적인 분류에 기반해 검색 결과를 최적화해 제공하는 방식으로 시작된다. 점차 이용자가 속한 유형 및 그룹을 확장시키고 향후에는 개인 사용자별 최적화를 통해 관심사를 정교하게 추천할 계획이다.

검색연구센터의 강인호 박사는 “페이스북 등 SNS가 지인(사람) 간의 소통을 통해 새로운 정보를 얻고 새로운 지인과 콘텐츠 등을 추천받는 방식이라면, 태그 검색은 관심사를 기반으로 양질의 정보를 추천 받으며 관심사 태그를 통해 네트워크를 확장해나가는 개념”이라고 밝혔다.

또한 “특정 주제를 기반으로 네트워크를 확장한다는 측면에서 기존 SNS와 검색의 강점을 결합한 ‘TNS(Topic Based Social Network Service)’로 정의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 SK매직, 식기세척기 ‘터치온’ 인기
  • LG전자, ‘LG시그니처’ 문화 마케팅 ‘활…
  •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