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코, 올해 LED MOCVD 장비 시장서도 1위 오를 듯

2015.04.26 14:27:15 / 한주엽 powerusr@ddaily.co.kr

관련기사
탑엔지니어링, 신규장비 MOCVD 연이어 수주
비코, 신형 GaN MOCVD 장비 출시
비코 “작년 MOCVD 점유율 63% 세계 1위, ALD는 신성장동력”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인사이트세미콘]

광다이오드(LED) 금속유기물화학증착(Metal Organic Chemical Vapor Deposition, MOCVD) 장비 시장에서 비코가 올해도 1위 자리를 지킬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LED용 MOCVD 장비는 질화갈륨(GaN) 막(N형, 빛 생성층, P형을 차례로)을 2, 4, 6, 8인치 사파이어 또는 실리콘 웨이퍼 위로 증착하는 핵심 공정을 담당한다. 이 시장은 미국 비코와 독일 엑시트론이 양분하고 있다. 

26일 시장조사업체 IHS는 장비 업체들의 수주 현황을 분석한 결과 올해 총 MOCVD 장비 출하량은 220여대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아울러 비코가 출하 점유율 60%, 매출액 점유율 61%를 차지하며 1위 자리를 고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엑시트론의 MOCVD 출하 및 매출액 점유율은 각각 38%, 37%로 예상했다. 일본 다이오니폰산소도 LED용 MOCVD 장비를 출하하고 있으나 시장점유율은 한 자릿수 초반대로 미미한 수준이다. 올해 출하와 매출 점유율은 각각 2%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관측이다. 

비코는 작년에도 MOCVD 장비 시장에서 1위 자리에 올랐었다. 지난해 총 출하된 MOCVD 장비 대수는 239대였다. 이 가운데 비코는 146대를 출하해 시장 점유율 61%로 1위 지위를 지켰다. 엑시트론의 지난해 MOCVD 출하 대수는 86대로 출하 점유율은 35%, 매출액 점유율은 36%였다. 

IHS는 올해 출하되는 220여대의 MOCVD 장비 가운데 절반 가량은 신형 제품이 될 것이라고 관측했다. 지난해 비코는 신형 MOCVD인 에픽700을, 엑시트론은 AIX R6 장비를 출시한 바 있다. 이들 신형 장비들은 생산성이 2배 가까이 향상된 것이 특징이다. 즉, 올해 절대 MOCVD 장비 출하 대수는 전년 대비 소폭 줄었지만 LED 생산 용량으로 따지면 더 클 것이라는 분석이다.

<한주엽 기자>powerusr@insightsemicon.com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