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사 부인 불구 합병 가능성↑…유무선 경쟁력 향상 및 규제 회피효과 볼 듯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SK텔레콤이 SK브로드밴드를 100% 자회사로 만든다. KT LG유플러스와 달리 SK는 무선 SK텔레콤 유선 SK브로드밴드 체제를 유지했다. 이번 결정은 결국 SK 역시 유무선 통합의 길로 가는 수순으로 여겨진다. 양사 합병은 SK텔레콤이 갖고 있는 규제 및 공정경쟁 이슈를 한 번에 털 수 있는 카드기도 하다. 하지만 SK텔레콤은 합병은 없다며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20일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각각 이사회를 열고  포괄적 주식 교환을 통한 SK브로드밴드의 SK텔레콤 완전자회사 편입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주식교환비율은 SK브로드밴드 주식 1주당 SK텔레콤 주식 0.0168936주다. SK텔레콤은 현재 SK브로드밴드 지분 50.56%를 갖고 있다. SK브로드밴드 주주에게 교부할 SK텔레콤 주식은 SK텔레콤이 갖고 있는 자사주를 활용한다. SK텔레콤은 약 247만주 교환가 기준 총 7056억원이 들 것으로 예측했다. SK텔레콤 주식을 원치 않는 SK브로드밴드 주주는 오는 5월6일부터 5월26일까지 주식매수청구권을 행사할 수 있다. 주식매수청구가는 주당 4645원이다.

주식교환은 오는 5월6일 SK텔레콤 이사회와 SK브로드밴드 주주총회 안건으로 상정한다. 승인이 나면 6월9일 주식교환을 마무리한다. SK브로드밴드 상장폐지는 6월30일 이뤄진다.

양사 주식교환이무산될 가능성은 낮다. 이 같은 안건이 부결되는 경우는 대부분 과도한 주식매수청구권 행사 탓이다. 하지만 20일 종가기준 SK브로드밴드 주가는 5360원이다. SK텔레콤이 제시한 주식매수청구가보다 높다. 이날 한때 SK브로드밴드 주가는 5600원까지 치솟으며 52주 신고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SK텔레콤의 SK브로드밴드 100% 자회사화는 SK텔레콤의 운신의 폭을 넓혀줄 전망이다. 우선 보다 다양한 유무선 결합상품 구성이 예상된다. 더불어 SK텔레콤은 “미디어 및 스마트홈 등 신규 성장 영역에서 유기적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SK브로드밴드는 흑자기조 강화에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실적이 좋아야 다음 스텝도 쉽게 갈 수 있다. 아울러 SK텔레콤은 SK브로드밴드 부당 지원 및 이동통신 지배력 전이 등 경쟁사의 반발과 정부의 감시를 희석시기는 효과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SK텔레콤 주가 향방은 이변 결정이 어디까지 확장될 수 있을지에 대한 변수다.

이번 결정은 SK텔레콤 주주는 영향력이 없다. 이사회 안건이기 때문에 주주 반응과 관계없이 추진할 수 있다. 작년 말 기준 SK텔레콤이 가진 자사주는 980만9375주. 시중에 풀리는 주식수는 그리 많지 않다. 또 SK브로드밴드는 초고속인터넷은 SK텔레콤 재판매에 맡기고 인터넷TV(IPTV)와 기업(B2B)공략 강화를 통해 조직을 슬림화 하고 영업수지를 개선했다. 당장 SK텔레콤 주주가 느낄 박탈감은 크지 않아 보인다.

100% 자회사는 이사회 결정으로 흡수합병이 가능하다. 즉 오는 7월1일 SK텔레콤 이사회에서 결의하면 합병이 된다. 다만 KT-KTF, LG텔레콤-LG파워콤-LG데이콤 합병처럼 정부의 검토를 거쳐야해 속전속결로 처리될 가능성은 없다. 정부와 KT LG유플러스 등이 어떤 합병조건을 붙일지도 합병을 위해 넘어야 할 산이다. 일단 SK텔레콤은 SK브로드밴드와 합병은 없다고 선을 그은 상태다.

경쟁사 관계자는 “SK텔레콤이 KT와 LG유플러스처럼 합병을 추진하지 못했던 것은 SK브로드밴드 실적이 좋지 않아 SK텔레콤 주주 반발을 설득하기 쉽지 않았던 것도 주요 이유였는데 그동안 이 문제를 꾸준히 개선해왔다”라며 “SK텔레콤이 통신경쟁에서 부담을 덜기 위해서라도 결국 빠르면 연말에는 어떤 식으로든 다시 이 문제가 부상하지 않겠는가”라고 평가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올레드 TV로 독립운동가 만난다…LG전자,… 올레드 TV로 독립운동가 만난다…LG전자,…
  • 올레드 TV로 독립운동가 만난다…LG전자,…
  • LG디스플레이, SID서 2관왕…‘8K 올레드…
  • 미래 화학자 키운다…LG화학, ‘재미있는 화…
  • 8K=삼성…삼성전자, 유럽 첫 8K 위성방송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