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2015] 코웨이-KT, 스마트홈과 IoT 결합 서비스 공동 제공

2015.03.02 18:52:00 / 이수환 shulee@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코웨이(www.coway.co.kr 대표 김동현)와 KT는 2일(현지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2015’에서 ‘사물인터넷(IoT) 기반 스마트홈 케어 공동 사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 체결로 양사는 ▲코웨이 스마트 에어 케어 서비스 사업 실행을 위한 IoT 서비스 플랫폼 협력 ▲코웨이 스마트 IoT 서비스와 KT 기가(GIGA) 홈 사업 간 사업모델 및 서비스를 공동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양사는 스마트홈 케어 사업의 첫 사례인 ‘스마트 에어 케어’ 서비스를 연내 상용화하고 향후 공기청정기·정수기 등 친환경 생활가전을 IoT로 연결한 서비스 발굴 및 시장 개척을 위해 협력한다.

스마트 에어 케어 서비스는 IoT 플랫폼을 기반으로 각 가정의 공기 질 상태를 실시간 측정, 축적된 빅 데이터 분석 작업을 통해 가정별 맞춤형 공기 질 관리 솔루션 및 코디(서비스 전문가) 방문 컨설팅을 제공해 최적의 공기 질을 찾아주는 세계 최초 실내 환경 컨설팅 서비스다.현재 일반 가정 및 공중이용시설 총 1200곳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다.

양사가 한 달 동안 시범 가정의 실내공기 데이터 약 200억 건을 분석한 결과 하루 중 집안 미세먼지(PM10) 농도가 높아지는 때는 저녁식사 시간(저녁 6~8시)이었다. 특히 요리로 인한 실내공기 오염이 가장 심각해 약 50%의 가정은 매일 약 30분 동안 버스터미널 수준(50㎍/㎥)의 환경에서 숨 쉬고 있는 것과 동일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초미세먼지(PM2.5) 평균 최대 농도는 235㎍/㎥에 달해 세계보건기구(WHO) 권고기준의 약 9배에 달하는 수치를 기록했다.

김동현 코웨이 대표는 “코웨이가 보유한 고객 방문 서비스 플랫폼과 실내환경 컨설팅 역량을 바탕으로 KT와의 시너지를 발휘해 고객의 생활습관을 과학적으로 관리하는 케어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창규 KT 회장은 “KT가 보유한 IoT 역량과 빅데이터 분석기술은 코웨이의 친환경 생활가전을 포함한 스마트홈 IoT 사업의 경쟁력을 높여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
  •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
  • 삼성전자, 사운드바 Q시리즈 신제품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8월5일 공개
  • LG전자, 무선이어폰 ‘톤 프리’ 예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