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ONOS 설립 멤버 참가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SK텔레콤이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 국제 공동 개발에 참여한다.

SK텔레콤(www.sktelecom.com 사장 장동현)은 5G 소프트웨어정의네트워킹(SDN) 오픈 소스 프로젝트 ONOS(Open Network Operating System)에 참여한다고 11일 밝혔다.

ONOS는 10일(현지시각) 미국 산호세에서 첫 이사회를 열었다. SK텔레콤은 설립 멤버로 참여했다. ONOS는 SK텔레콤 외에도 AT&T 화웨이 등이 동참하고 있다.

최진성 SK텔레콤 종합기술원장은 “SDN은 통신 사업자의 네트워크 및 클라우드 인프라를 혁신하기 위한 5G 핵심 요소 기술 중 하나”라며 “SK텔레콤은 ONOS 참여를 통해 5G SDN 핵심 기술 개발 및 글로벌 표준화에 앞장서는 한편 앞으로도 네트워크 신기술의 지속적인 개발을 통해 5G 생태계 조성 및 네트워크 혁신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