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이버 자회사 라인(line.me 대표 모리카와 아키라)이 마이크로소프트(MS)로부터 믹스라디오(MixRadio)사업을 인수하는 것에 대해 합의했다고 19일 밝혔다.

믹스라디오는 개인화된 라디오형 음악 전달 서비스다. 이용자가 음악 전문가로 구성된 팀이 선별·추천(큐레이션)한 곡들을 감상하거나 자신만의 라디오 채널을 만들고 플레이리스트를 구성해 스트리밍 중계할 수 있다. 무료로 운영된다.

라인 측은 음악과 공연이 생활에 빼놓을 수 없는 것이라 인식했고 이에 따라 생활에 꼭 필요한 플랫폼이 되기 위해 이번 인수를 결정했다는 설명이다. 믹스라디오는 앞서 회사 측이 발표한 ‘라인 뮤직’과는 별도로 서비스된다.

신중호 라인 최고글로벌사업책임자(CGO)겸 라인플러스 대표는 “믹스라디오는는 사람들의 생활에 중요한 요소인 음악을 탁월한 라디오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고 있다고 장담한다”며 “라인의 글로벌 전개를 바탕으로 믹스라디오가 고객에게 더 가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믿고 있다”고 말했다.

라인은 이번에 인수한 믹스라디오에 개발팀을 붙여 현재 믹스라디오가 위치한 영국 브리스톨에 신설법인을 세울 방침이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LG전자, 올레드TV 英 아트페어 단독 갤러리…
  • 10월, 생활가전 바꿔볼까…유통사, 가을 혜택…
  • LG전자, 클로이 로봇 호텔로 간 사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