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적인 DB 제품 대비 1/10 가격, 시간당 0.29달러부터 시작

앤디 재시 AWS 부사장이 ‘아마존 오로라’를 소개하고 있다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전세계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1위 업체인 아마존웹서비스(AWS)가 관계형데이터베이스관리(RDBMS) 서비스인 ‘아마존 오로라’를 새롭게 출시하며 오라클과 전면전을 예고했다. 현재까지는 프리뷰(Preview) 단계다.

지난 11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고 있는 연례 기술 컨퍼런스인 ‘AWS 리인벤트(Re:Invent)’에서 앤디 재시 AWS 부사장은 “전통적인 업체들의 RDBMS는 라이선스 비용이 너무 높으며, 클라우드 환경을 제대로 지원하지 못한다”며 ‘오로라’를 소개했다.

이번에 출시된 ‘아마존 오로라’는 아마존 클라우드 기반 DB 서비스로, 마이SQL(현재는 5.6버전)과 완벽하게 호환되는 것이 특징이다. AWS는 이미 자사의 클라우드 서비스에서 마이SQL, 포스트그레SQL, 오라클, MS SQL 등의 RDB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AWS는 오로라를 통해 앞선 4가지 서비스 이어 고객들이 또 다른 RDB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오로라는 같은 하드웨어에서 구동되는 표준 마이SQL의 처리량을 5배 이상 빠르게 하며, 오라클 등과 같은 전통적인 DB에 비해 1/10이나 가격이 저렴하다고 밝히고 있다.

새 RDB서비스 아마존 오로라의 가격

가격은 가장 기본 사양인 가상 CPU(vCPU) 2개에 15.25메모리(GiB) 기준일 경우 시간당 0.29달러로 책정됐다.

또한 아마존 오로라는 스토리지 자동으로 확장시켜 주는 ‘스토리지 오토 스케일링’ 기능이 특징이다. 10GB의 용량으로 시작해서 64TB까지 확장이 가능하기 때문에 스토리지 용량 할당에 신경 쓸 필요가 없다.

이밖에도 아마존 오로라 DB의 복제본을 15개까지 생성, 각 가용성 존(Availability Zone)에 저장해 둘 수 있기 때문에 안정적인 운영이 가능하다.

한편 AWS는 오로라 이외에도 ▲AWS 코드디플로이(CodeDeploy), ▲AWS 코드파이프라인(CodePipeline), ▲AWS 코드 커밋(AWS CodeCommit) ▲AWS 키 매니지먼드, ▲AWS 서비스 카탈로그 등의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핀란드 통신사 ‘엘리사’ CEO, LGU+ 찾은… 핀란드 통신사 ‘엘리사’ CEO, LGU+ 찾은…
  • 핀란드 통신사 ‘엘리사’ CEO, LGU+ 찾은…
  • 삼성전자, “시원한 여름은 인덕션과 함께”……
  • 5G 논란 불구 5G폰 ‘인기’…갤S10 5G 100…
  • 삼성전자, 美 생활가전 브랜드 점유율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