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개인정보보호 미흡한 게임사·쇼핑몰에 과태료 부과

2014.11.12 22:36:13 / 이민형 kiku@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민형기자]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최성준)가 개인정보보호 조치가 미흡한 온라인게임사와 쇼핑몰 사업자를 대상으로 과태료를 부과했다.

방통위는 12일 열린 제53차 전체회의에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호호 등에 관한 법률(정보통신망법)을 위반한 7개사에 대해 총 2500만원의 과태료와 시정명령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온라인 게임·쇼핑몰은 대량의 개인정보 취급이 이루어지는 대표적인 개인정보 취약분야로, 방통위는 사전 모니터링을 통해 법령 위반이 의심되는 사업자를 선정해 지난 3월 17일부터 5월 23일까지 12개사(게임 9개사, 쇼핑몰 3개사)에 대한 개인정보 관리 실태를 조사했다.

조사 결과 비밀번호 암호화 조치 등 개인정보의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가 미흡하거나 개인정보 취급 위탁을 받은 수탁자에 대해 제대로 관리·감독하지 않은 사례 등 정보통신망법 위반 사항이 적발됐다.

또 방통위는 개인정보 누출이 의심돼 방통위에 자진 신고한 사업자에 대한 개인정보 관리 실태 조사 결과도 함께 의결했다. 보유기간이 종료된 개인정보 미파기,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 미흡 등을 위반한 9개사에 대해 총 3000만원의 과태료와 시정명령이 부과된다.

앞으로도 방통위는 개인정보 유출 사업자를 비롯해 이통사 유통점, 주민번호 수집·보유 웹사이트, 개인정보 다량 보유 사업자 등 개인정보 관리가 취약한 분야에 대한 적극적인 사전 점검을 통해 국민들의 불안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민형 기자>kik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LG전자, 올레드TV 英 아트페어 단독 갤러리…
  • 10월, 생활가전 바꿔볼까…유통사, 가을 혜택…
  • LG전자, 클로이 로봇 호텔로 간 사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