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3C, HTML5 표준안 확정

2014.10.29 15:07:23 / 이민형 kiku@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민형기자] 월드와이드웹컨소시엄(W3C)은 28일(현지시각) 웹 마크업 언어인 HTML5의 표준안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팀 버너스리 W3C 이사는 “우리는 브라우저에서 비디오, 오디오 콘텐츠를 감상하는 것뿐만 아니라 전화를 거는 등의 경험도 취할 수 있을 것”이라며 “HTML5와 오픈 웹 플랫폼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모든 장치에서 정보를 읽고 찾아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HTML5는 별도의 플러그인 없이도 비디오나 오디오 콘텐츠를 재생할 수 있다. 또 그래프, 벡터 이미지, 게임과 같은 요소들도 문제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HTML5은 기본적으로 크로스 플랫폼을 지원하기 때문에 애플리케이션 개발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암호화, 다중요소 인증, 개인정보보호와 같은 보안 요소도 추가돼 보다 안전한 브라우징을 가능케한다.

또 블루투스나 근거리무선통신(NFC), 센서 등과도 상호작용 할 수 있으며, 웹RTC를 지원해 실시간 스트리밍과 같은 서비스도 쉽게 구현할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가 4년전부터 HTML5 표준안 도입에 대한 의지를 표명하며 각종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으며, 최근에는 HTML5 기반 전자서명 서비스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이민형 기자>kik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화상화의 공략 '시동'…올인원 솔루… LG전자, 화상화의 공략 '시동'…올인원 솔루…
  • LG전자, 화상화의 공략 '시동'…올인원 솔루…
  • [PLAY IT] 애플, ‘홀수의 저주’ 떨칠까…
  • LG전자, '마스크형 공청기' 국내 출시 안 하나…
  •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 판매량 60만대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