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700MHz서 지상파 UHD 실험국 허가

2014.03.11 17:27:07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문기)는 지상파방송 3사(KBS, MBC, SBS)에 대해 각각 700㎒ 대역 주파수를 활용한 지상파 UHD 실험국을 허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허가된 실험국은 700㎒ 대역 1개 채널씩을 활용해 수도권 지역에서 올해 12월말까지 운영된다. 이에 따라 지상파방송 3사는 자사 방송망 환경에 맞는 UHD 실험국 시스템을 구축해 단일주파수망(SFN) 등 다양한 유형의 실험과 기술검증을 실시하게 된다.

KBS와 SBS는 기존 송신사이트 또는 신규사이트를 활용해 지상파 UHD의 SFN 구현 테스트를 실시하고, MBC는 1개 채널을 통해 고정 UHD와 이동 HD를 동시에 전송하는 테스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각 사는 4K 60P 실시간 인코더를 적용한 송수신 테스트, 기존 DTV 방송과의 커버리지 및 실내외 수신특성 비교, 브라질 월드컵(SBS, 6월) 및 인천 아시안게임(KBS․MBC, 9월) 등 스포츠 이벤트시 실시간 중계방송 실험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미래부는 이번 실험국 운영을 통해 지상파방송사가 지상파 UHD 관련 기술을 검증하는 한편, UHD 콘텐츠 제작․편집 등 관련 분야에서도 세계적 수준의 기술력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미래부는 이번 실험국 허가가 700㎒ 대역에서 이뤄졌지만 주파수 용도결정과는 무관함을 강조했다.

미래부는 “이번 실험국 허가는 SFN 테스트 등 지상파 UHD 관련 다양한 기술검증을 위한 것으로 700㎒ 여유대역 용도 결정은 이번 실험국 허가와는 별개의 문제”라며 “700㎒ 대역 연구반에서 충분한 논의 후, 총리실 주파수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결정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올레드 갤러리TV 마케팅 ‘시동’ LG전자, 올레드 갤러리TV 마케팅 ‘시동’
  • LG전자, 올레드 갤러리TV 마케팅 ‘시동’
  • LG전자, “‘더마 LED 마스크’ 안심하고…
  • 갤노트도 갤S처럼…갤노트20, 국내용 AP ’엑…
  • 예술·디자인 아티스트가 프로젝터·프린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