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10월부터 국가기관 도입 네트워크장비 보안적합성 검증 의무화

2013.12.01 13:50:02 / 이유지 기자 yjlee@ddaily.co.kr

관련기사
9월부터 공공기관 네트워크 장비 도입시 보안성 검증…시장 충격 불가피

- 9월부터 시범검증 착수…국정원, 검증제도 설명회 2일 개최

[디지털데일리 이유지기자] 국가정보원이 내년 10월부터 라우터, 스위치(L3 이상) 등 주요 네트워크 장비의 보안적합성 검증을 의무화한다.

사이버공격 방식이 갈수록 고도화되고 세계 각국이 정보통신기기의 취약점을 이용한 정보 수집에 열을 올리는 상황에서 국가
·공공기관 정보통신망 안전성을 확보,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국정원은 네트워크 장비 검증기준을 마련해 이미 지난 9월부터 국가·공공기관이 도입하는 네트워크 장비를 대상으로 시범검증에 착수했다. 1년 시범검증 기간을 거쳐 의무화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내년 10월부터는 국가·공공기관은 국정원의 보안적합성 검증으로 안전성을 확인한 네트워크 장비만을 도입·운영할 수 있게 된다.  

국정원은 적합성 검증 의무화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국내 네트워크 장비 업체를 대상으로 2일 설명회를 개최한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에서 개최되는 이번 설명회에서는 보안적합성 검증제도 소개와 함께 업체들이 검증을 위해 사전에 준비해야 할 사항 등을 설명하고 의견도 수렴할 예정이다.

<이유지 기자> yj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삼성·LG TV ‘허위·과장’ 광고 전쟁 일…
  • '세계 환경의날'…삼성전자, TV포장재 재활용…
  • 'BTS'냐 '칠색조'냐…갤럭시S20 vs 벨벳,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