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게임산업협회, 웹보드게임 개편안 발표

2013.05.31 16:26:13 / 이대호 기자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취재수첩] 입다문 게임업계 리더들
문체부, 강원랜드 실사…웹보드게임 규제안 발표 앞둬

- 하루 10시간→5시간 이용 제한…자율감독기구 설치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한국게임산업협회(http://www.gamek.or.kr 회장 남경필, 게임협회)는 웹보드게임 자율규제를 오는 6월부터 준비·시행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세 가지 큰 틀의 개편을 마련했다고 31일 발표했다.

첫째 웹보드게임 하루 이용시간이 기존 10시간에서 5시간으로 축소된다. 협회 측은 자율규제에 게임이용 ‘금액’뿐만 아니라 게임이용 ‘시간’에 대해서도 제한을 둬 이용자 보호를 위한 이중의 잠금장치를 시행하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또 특정한 상대방과 게임을 즐길 수 없도록 랜덤매칭(무작위로 상대방 선정) 방식을 도입한다. 이를 위한 본인인증도 강화할 방침이다. 이 조치에 대해 협회는 게임 밖 불법환전을 근원적으로 차단하는 방안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게임협회는 이러한 조치가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자율감독기구를 발족하기로 했다. 자율기구는 관계기관·전문가·시민단체·업계로 구성되며, 정기적으로 자율규제 시행결과에 대한 사후 모니터링을 시행한다. 그 결과를 바탕으로 자율규제 방향을 조정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 기구는 불법환전에 대한 신고접수 업무와 이용자 민원해결 기능도 맡는 등 포괄적인 사후관리 역할을 맡게 된다는 게 협회 측 설명이다.

이에 따라 게임업계는 다음 달부터 자율감독기구 설립 준비와 동시에 각사의 시스템 개편 작업도 시작한다.

게임협회는 업계의 말을 빌려 “인터넷에 대한 직접규제는 국내외 역차별이나 풍선효과를 수반할 수 있기 때문에 신중하게 추진해야 하고 자율규제는 현실에 맞게 추진할 수 있다는 점에서 경직된 입법이나 행정규제 보다 유연하다”는 입장을 강조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