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IDC 운영사, 클라우드 서비스 본격화

2012.08.14 14:44:20 / 백지영 기자 jyp@ddaily.co.kr

관련기사
카카오톡, 지난 20일 장애 원인은 “굴착공사 때문”
[주간 클라우드 동향] ARM 서버, 클라우드 시대 주인공 될까
라이트스케일, 국내 클라우드 시장 진출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인터넷연동(IX) 업체인 케이아이엔엑스(www.kinx.net 대표 이선영, 이하 KINX)가 클라우드 서비스를 본격화한다고 14일 밝혔다.

KINX는 현재 카카오 등에 인터넷회선과 상면 등 데이터센터(IDC)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호스팅 업체다.

회사 측은 이날 오픈소스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인 오픈스택을 기반으로 개발된 ix클라우드의 오픈베타 서비스를 시작한다 밝혔다. 국내외 ISP들과 직접 연동된 300Gbps규모의 초고속 네트워크 라인을 통해 빠른 속도와 안정성을 제공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가격은 1가상코어(vCore)와 1GB 메모리, 10GB 하드디스크 기준으로 시간당 50원이다.


이미 지난해 프로토타입 개발 후 앱센터운동본부와 공동으로 100여명의 앱개발자들에게 무상으로 지원해 호평을 받았다는 설명이다.
 
또한 웹서버와 데이터 서버를 분리해 이중화, 백업, 로드밸런싱 등을 지원하는 풀 매니지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문 시스템엔지니어가 서버 세팅과 프로그램 설치, 관리 및 운영을 대행하기 때문에 개발 및 서비스에 집중하고자 하는 스타트업의 창업벤처들에게 유용하다.

한편 KINX는 카카오 게임센터에 게임을 제공하는 게임사들에게 무상지원하는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카카오 IDC인프라와 인접한 환경에서 안정적으로 게임테스트와 초기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어 카카오 게임센터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KINX 이선영 대표는 “현재의 클라우드 기반의 서버환경에 미디어 스트리밍, CDN, 스토리지 등을 추가하여 서비스를 빠르게 확장할 계획”이라며“이를 통해 아직 활성화되고 있지 않은 클라우드 시장을 선점하겠다”고 말했다.

무료 체험을 원하는 업체 및 개인은 오픈베타 기간 중에 http://www.ixcloud.net에서 서비스 신청이 가능하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내년 폴더블폰 공식화…스마트폰 주… 삼성전자 내년 폴더블폰 공식화…스마트폰 주…
  • 삼성전자 내년 폴더블폰 공식화…스마트폰 주…
  • 삼성 폴더블폰, ‘접는 이유’ 충족했을까…소…
  •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 삼성전자 “QLED 8K, 압도적 화질 직접 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