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5G, 경쟁으로 이겨야”...화웨이 전략 변경하나

2019.02.22 14:21:27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관련기사
전세계 750여개 통신사 대표, '화웨이 금지 조치'에 반발
계속되는 화웨이 보이콧 이탈...영국도 가세
영국 “화웨이 보안위험 관리할 수 있다”...미국 동맹 균열?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미국의 화웨이에 대한 공세가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이 화웨이에 유화적인 발언을 했다. 최근 동맹국들이 화웨이 보이콧 대열에 이탈하면서, 미국의 동력이 약해지고 있는 가운데 나온 발언이다.

21일(현지시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트위터에 5세대(G), 6G 사업과 관련해 “미국 기업들은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뒤쳐질 것”이라며 “미국이 선두에 있는 기술을 막는 방법이 아닌 경쟁을 통해 이기길 원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외신 CNBC는 “구체적으로 화웨이를 언급하진 않았으나, 화웨이를 두고 발언한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외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트럼프의 이번 트위터 발언은 평소 행보와는 전혀 다르다”고 분석했다. 지금까지 미국은 화웨이 장비가 도청, 정보유출 등의 보안위협이 우려된다며 동맹국들에게 화웨이 보이콧을 요구해왔다. 특히 화웨이 장비 도입 시, 협업하지 않을 것이라며 강하게 압박했다. 

다수 외신은 트럼프 대통령이 화웨이에 대한 대응 전략을 변경했다고 분석했다. 파이낸셜타임즈(FT)는 “미국이 화웨이에 대해 초강경 자세에서 뚜렷하게 완화적으로 돌아섰다”고 평가했다. CNBC는 “화웨이 등 중국기업에 더 유화적인 태도를 취할 수 있음을 시사한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영국, 독일, 뉴질랜드 등이 화웨이 보이콧에 이탈하면서 미국의 화웨이 보이콧 작업이 동력을 잃고 있다는 분석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파이브아이즈(다섯개의눈) 구성원 가운데 영국, 독일이 화웨이 보이콧에 불참했다. 여기에 유럽연합(EU) 또한 화웨이 보이콧에 대해 부정적 입장을 보이고 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갤럭시S10→5G단말 환승 프로그램 내놓은 K… 갤럭시S10→5G단말 환승 프로그램 내놓은 K…
  • 갤럭시S10→5G단말 환승 프로그램 내놓은 K…
  • LGU+ 멤버십, 쇼핑서비스로 커머스 영역 확장
  • 13억 ‘인도시장’에 맞춰라…삼성전자, 특화…
  • LG전자 창원공장 ‘구슬땀’, 에어컨 생산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