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접어서 쓰던 앱, 펼치면 자동 전환…2분기 글로벌 시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소문이 무성했던 삼성전자의 폴더블(Foldable, 접는)폰이 모습을 드러냈다. 접으면 4.6인치 펼치면 7.3인치 화면을 제공한다. 카메라는 총 6개를 달았다. 밖에 4개 안에 2개다. 접어서 이용하던 애플리케이션(앱)은 펼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다. 펼친 화면에선 여러 개의 앱을 동시에 구동할 수 있다. 올 2분기 출시한다.

20일(현지시각)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센터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19’을 개최했다.

행사는 전 세계 파트너와 미디어 3500여명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와 ‘갤럭시S10 시리즈’, 웨어러블 기기 ▲갤럭시워치 액티브 ▲갤럭시핏 ▲갤럭시버즈를 발표했다.

삼성전자 정보기술 및 모바일(IM)부문장 고동진 대표는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자체의 가능성을 변화시키며 차세대 모바일 혁신의 역사를 열어가는 중”이라며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폴드는 완전히 새로운 카테고리의 제품으로 기존 스마트폰의 한계를
뛰어 넘어 프리미엄 폴더블 기기의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폴드 화면은 2개다. 접어서 쓸 수 있도록 4.6인치 고화질(HD플러스) 슈퍼 능동형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펼쳐서 쓸 수 있도록 7.3인치 QXGA플러스 다이내믹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채용했다. 복합 폴리머 소재를 이용 기존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보다 약 50% 얇다. 힌지 기술을 새로 개발해 화면을 접을 때도 평평하고 얇은 형태를 유지한다.

사용자경험(UX)은 폴더블폰에 맞춰 새로 만들었다. 지문인식 센서는 측면에 배치했다. 펼쳤을 때 안정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배터리와 스마트폰 부품을 균형 배분했다. 삼성 로고는 닫으면 힌지에 노출된다.

스마트폰 모든 기능은 접은 상태에서 한 손으로 사용할 수 있다. 펼치면 큰 화면에서 다양한 작업을 동시에 할 수 있다. 접어서 쓰던 앱은 펼치면 자동으로 화면으로 넘어온다. 7.3인치 화면은 2분할 또는 3분할로 나눌 수 있다. 각각 실행시킨 앱은 다른 앱을 이용해도 멈추지 않는다. 왼쪽 화면에 동영상을 보며 오른쪽 상단은 인터넷 오른쪽 하단은 모바일 메신저를 사용하는 등의 이용자별 여러 이용 패턴을 지원한다. 구글 및 안드로이드 개발자 커뮤니티와 협업 사용자가 선호하는 앱과 서비스를 갤럭시폴드에 최적화해 내놓을 계획이다.

카메라는 접은 상태 ▲전면 1000만화소(F2.2) 펼쳤을 때 ▲전면 1000만화소(F2.2) 일반 및 800만화소(F1.9) 심도 ▲후면 1600만화소(F2.2) 초광각, 1200만화소(F1.5/F2.4) 듀얼픽셀, 1200만화소 망원 카메라 총 6개를 달았다.

램(RAM)은 12GB다. 저장공간은 512GB다. 마이크로SD슬롯은 없다. AKG 스테레오 스피커를 탑재했다. 배터리 용량은 4380mAh다. 무선충전기처럼 이용할 수 있다. 다른 무선충전 지원 기기를 후면에 올리면 갤럭시폴드가 충전기가 된다. ▲도킹스테이션 ‘삼성 덱스’ ▲인공지능(AI) 비서 ‘빅스비’ ▲모바일 보안 플랫폼 ‘삼성 녹스’ ▲모바일 결제 플랫폼 ‘삼성 페이’ ▲종합 건강관리 앱 ‘삼성 헬스’ 등을 지원한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 제품 체험 기회를 제공하지는 않았다. 4세대(4G) 이동통신인지 5세대(5G) 이동통신용인지와 두께 무게 등은 비공개했다. 전 세계 출시는 2분기 예정이다. 미국은 4월26일 출고가는 1980달러(약 222만원)부터다. 유럽은 5월 셋째주 출고가 2000유로(약 255만원)다. 한국은 5월 출고가는 미정이다.

<샌프란시스코(미국)=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멤버십, 쇼핑서비스로 커머스 영역 확장 LGU+ 멤버십, 쇼핑서비스로 커머스 영역 확장
  • LGU+ 멤버십, 쇼핑서비스로 커머스 영역 확장
  • 13억 ‘인도시장’에 맞춰라…삼성전자, 특화…
  • LG전자 창원공장 ‘구슬땀’, 에어컨 생산량…
  • 대우전자, ‘클라쎄’ 벽걸이 에어컨 신제품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