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 일자리?” 뿔난 통신유통인, 변재일 의원 항의 방문

2018.12.04 11:08:03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회장 조충현, 이하 협회)는 오는 4일 청주지역 유통인과 변재일 의원(더불어민주당) 지역사무실에 항의 방문한다고 3일 밝혔다. 지난 국정감사에서 변 의원이 이동통신 유통업을 ‘나쁜 일자리’로 언급했기 때문이다.

협회는 “이동통신 유통 매장이 지나치게 많아보이도록 고의적으로 통계를 조작한 특정 통신사 자료를 고민 없이 받아들여, 재벌 논리대로 통신 매장이 너무 많으며 대부분이 질 나쁜 일자리이기 때문에 사라져도 상관없다는 식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협회는 변재일 의원에 위와 같은 내용을 반박하고, 강력하게 항의하는 내용의 공식 항의문을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단말기 완전자급제가 기대하는 효과를 달성할 수 없고, 유통점은 물론 관련 산업과 종사자에 미치게 될 영향을 알리고 대안을 찾는데 협조해 줄 것을 요청하기로 했다.

이에 대해 변재일 의원실은 “23살 젊은 청년의 휴대폰 유통점 고용착취 문제점을 고발하고, 정부에 유통점 일자리 문제 개선을 위해 현재 고용형태 등에 대한 실태조사를 요구한 것”이라고 말했다.

또 “지난 국정감사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제출받거나 통계청에서 발표한 자료를 근거로 질의했다”며 “고의적으로 통계를 조작한 특정 통신사 자료를 고민 없이 받아들였다는 유통협회 주장 역시 근거 없는 허위사실이자 정당한 의정활동에 대한 명예훼손”이라고 따졌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노트북도 S펜…삼성전자, ‘노트북펜S’ 선봬
  • LG전자, 에너지 시장 공략 확대…ESS 신제품…
  • 올해 이커머스 이용자, 쿠팡·위메프 ‘약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