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스타 네트웍스, 400기가비트 신제품 출시

2018.11.08 13:01:05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모조 네트웍스 및 메타마코 인수 발표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아리스타 네트웍스 코리아(지사장 김세진)는 400기가비트 이더넷 지원 스위치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새롭게 출시된 아리스타 7060X4 시리즈는 400G를 위한 업계 표준 옵틱을 사용하며, OSFP와 QSFP-DD 옵티컬 모듈 폼팩터 옵션을 제공한다. 2가지 폼팩터 모두 100G 포트에 대한 하위 호환성을 포함한 폭넓은 400G 옵틱 및 케이블을 지원한다.

브로드콤 토마호크 3실리콘 기반의 이번 신제품은 1개의 컴팩트 1U 섀시에서 32개의 400G 포트를 지원한다. 또 각각의 400G 포트는 4개의 100G 포트로 분할이 가능해 1U 섀시에 총 128개의 100G 포트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트래픽 관리 및 로드 밸런싱을 위한 지능형 네트워크 운영체제 아리스타 EOS를 통해 버퍼링 및 라우팅 리소스에 대한 온칩 성능을 강화했다.

이밖에도 기존 100G 1U 스위치 대비 대역폭 밀도 4배 증가, 지능형 트래픽 관리를 위한 엘리펀트 플로우 디텍터 제공 멀티패스를 통한 트래픽 인지 향상으로 대규모 클라우드 및 HPC 네트워크 성능 강화 하이퍼스케일 리프 스파인을 위한 IO 2배 향상으로 라우팅 용량 증가 12.8 Tbps 속도에서 성능 저하 발생하지 않는 조건으로 저전력 최적화 지원 클라우드 기반 자동화, 분석, 가용성 등 지속적인 EOS 지원 50G/100G/200G/400G 속도를 지원하는 OSFP 및 QSFP-DD 옵틱 옵션 제공 등이 특징이다. 


아울러 아리스타는 방화벽 및 멀티플렉서 전문 기업 메타마코 네트웍스와 무선통신 전문 기업 모조 네트웍스를 인수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는 기존에 제공해 온 클라우드 경험을 엔터프라이즈 시장 및 캠퍼스 시장으로 확대하기 위한 일환으로 진행됐다.

모조 네트웍스의 클라우드 관리형 무선 네트워킹 솔루션은 기존 아리스타의 클라우드 솔루션과 결합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아리스타는 안정적이고 확장 가능한 최신 유/무선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메타마코의 인수를 통해 저지연 네트워킹을 강화했다. 메타마코는 메타커넥트, 방화벽 기능을 보유한 메타프로텍트와 같은 다양한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다. 아리스타는 "이번 메타마코 제품군과의 결합을 통해 슈퍼 울트라 저지연 서비스가 필요한 금융 고객들에게 세계에서 가장 빠른 네트워크 솔루션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 삼성전자, AI·IoT·폴더블폰 생태계 만든다…
  • 삼성전자 “QLED 8K, 압도적 화질 직접 보세…
  • LG전자, ‘LG오브제’ 시판…고가 생활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