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a Enterprise 2018] '공공 데이터' 개방 5년, 그동안의 성과는?

2018.11.02 12:09:16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Data Enterprise 2018] '데이터' 가치에 주목하는 금융권…DNA까지 바꾼다
[Data Enterprise 2018] 알아두면 쓸모 많은 신비한 데이터 활용법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지난 2013년 추진된 정부의 적극적인 공공 데이터 개방추진 노력이 창의적 아이디어를 갖고 있는 스타트업의 탄생과 해외진출을 이끌었다는 평가가 나왔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1일 ‘공공데이터의 제공 및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약칭 공공데이터법)’ 시행 5주년을 기념해 개최한 세미나에서 현재까지 약 2만5000여 데이터셋이 개방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3년 대비 약 4.7배 증가한 수치다.

또 공공데이터의 활용은 데이터셋 다운로드를 기준으로 600만건으로 5년 전과 비교해 약 464배 증가했고, 2500여개의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앱/웹 서비스개발, 창의적 아이디어와 다양한 신규 사업모델을 갖고 있는 창업기업 탄생 및 해외 진출 등 각종 산업 활동에 변화를 가져오는 계기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그 결과 OECD 공공데이터 개방평가에서 2회(2015년, 2017년) 연속 세계 1위 달성, 지난 9월 20일 월드와이드웹 재단(WorldWideWeb)이 발표한 공공데이터 평가(Open Data Barometer, ODB)에서 전년(5위)보다 1단계 상승한 세계 4위를 차지했다.

행안부 측은 “지난 5년 간 공공데이터 부문에서 가장 발전한 나라이자 공공데이터 선도 국가로 평가 받고 있다”며 “또한 공공데이터 활용 혁신창업 지원 및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오픈스퀘어-D’를 설치하고, 공공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발굴부터 자금지원,  해외진출까지 민관 협업을 통해 창업 全 단계별 창업을 지원하여 많은 성과를 내고 있다”고 강조했다.

심보균 행정안전부 차관은 “앞으로 대한민국이 4차산업혁명을 선도하고, 데이터 기반의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 창출 지원으로 혁신성장을 견인해 나갈 수 있도록 최적의 기반을 만들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2019 데이터 기반 엔터프라이즈 혁신 전략 컨퍼런스(Data-driven for Enterprise)’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디지털데일리는 11월 8‘2019 데이터 경제- 데이터 기반 엔터프라이즈 혁신 전략 컨퍼런스’를 개최합니다. 데이터의 혁신은 2019년 기업 IT 인프라의 혁신으로 이어지고 클라우드 전략, 빅데이터 역할의 증대, 서버 및 스토리지, 네트워크 등 IT자원의 강화, 데이터의 안전한 보호 등 기업 전반의 IT혁신 전략 차원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국내 공공, 금융, 통신 등 기업 IT관계자 및 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향후 데이터의 전략적 가치를 재인식하고 기업들의 데이터 기반 IT서비스, 데이터 폭증에 대응하기 위한 IT인프라 최적 운영 전략, 데이터 비즈니스를 강화하기 위한 빅데이터 및 솔루션, 보안 전략 등을 알아보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합니다.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감사합니다.

자세한 행사 일정 및 프로그램 안내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 삼성전자, AI·IoT·폴더블폰 생태계 만든다…
  • 삼성전자 “QLED 8K, 압도적 화질 직접 보세…
  • LG전자, ‘LG오브제’ 시판…고가 생활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