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0개 직종 1845명 참가…'삼성 후원상'도 시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기술인력 육성을 위한 지원을 계속하고 있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2018 전라남도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를 후원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5일부터 12일까지 전남 나주공고와 여수엑스포 등 6개 경기장서 열린다. 50개 직종 1845명이 출전했다.

삼성전자는 여수엑스포에 ‘삼성전자 홍보관’을 운영한다. 폐회식 때는 선수 5명에게 ‘삼성 후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삼성기능올림픽 사무국장 장동섭 상무는 “청년이 숙련 기술을 통해 꿈과 희망을 실현할 수 있도록 기능장려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우수 기능인 육성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2006년 고용노동부와 ‘기능장려협약’을 체결했다. 2007년부터 꾸준히 전국기능경기대회와 한국 선수단 훈련을 후원했다. 우수 기능인력을 지속적으로 채용했다. 이외에도 삼성전자는 2008년부터 사내 기술 수준 향상과 기능인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임직원 대상으로 매년 ‘삼성국제기능경기대회’도 개최하고 있다. 아울러 전국기능경기대회 우원은 지난 2007년부터 이어왔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 LGU+ “다가오는 연말, 집에서 영화나 싸게…
  • 꺼진 불씨 살아날까…통신사-제조사-OS업체…
  • KT, “IPTV 결제, 네이버·카카오페이도 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