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0곳 매장 근무자 도우미 배치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SK텔레콤과 BGF와 협업이 구체화하고 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BGF리테일 운영 편의점 CU 100개 매장에 ‘누구’를 배치했다고 4일 밝혔다.

누구는 SK텔레콤 인공지능(AI) 비서다. CU 편의점 배치 누구는 매장 근무자의 업무를 돕는다. 매장 운영 관련 200여개 질문에 답을 준다. 물류 차량 위치 확인 등을 제공한다. 검색 또는 본사 문의 횟수를 줄일 수 있다.

CU 배치는 누구 오픈 플랫폼 첫 사례다. CU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 응용을 추진 중이다. 3분기 비스타 워커힐 서울호텔 적용 예정이다.

SK텔레콤 이상호 서비스플랫폼사업부장은 “이번 누구 서비스 CU 적용은 AI 영역을 기업(B2B)으로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SK텔레콤은 이른 시일내 전문 개발자가 아니어도 쉽게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그래픽사용자환경(GUI)기반 오픈 플랫폼 공개를 통해 AI 대중화를 주도해나갈 것”이라고 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SKT AI ‘누구’, 편의점 CU 첫 출근 SKT AI ‘누구’, 편의점 CU 첫 출근
  • SKT AI ‘누구’, 편의점 CU 첫 출근
  • 삼성전자·LG전자, 연이은 중저가폰 출시……
  •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 KT, 웹툰 이어 웹소설도 ‘눈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