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신현석기자] 레이저 응용기기 전문업체 엘아이에스(138690)가 중국 BOE와 235억원 규모의 레이저 제조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최근 매출액 대비 25.65%에 해당하며, 계약기간은 2018년 8월 20일까지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에 공급되는 장비는 디스플레이 관련 레이저 제조장비로 중국시장에 계속해서 공급되고 있는 주력장비 중 하나”라며 “공정 연계성과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이며, 이번 계약으로 중국시장의 선점효과를 한 번 더 입증하고, 입지를 굳혀가고 있다”고 말했다.

<신현석 기자>shs1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르포] 설거지하는 사람도 눈·귀가 즐거운… [르포] 설거지하는 사람도 눈·귀가 즐거운…
  • [르포] 설거지하는 사람도 눈·귀가 즐거운…
  • 삼성전자, 동남아 테크 세미나 개최…QLED…
  • SKT, HD맵 ‘원맵 얼라이언스’ 결성
  • LG전자, 인도 탄소배출권 17만3000톤 획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