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내 첫 실내용 무궁화 품종 개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가 무궁화 보급에 나선다.

LG상록재단(이사장 구본무)은 산림청과 무궁화 품종 개발과 보급 사업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무궁화는 나라꽃이다. 하지만 진딧물이 많아 가꾸기 어렵다는 인식 때문에 흔히 보기 쉽지 않다. 전국 가로수 678만본 중 무궁화는 약 36만본 5%에 불과하다. 전국에 산재한 무궁화는 300만본 밖에 없다는 것이 LG의 설명이다. LG가 무궁화에 관심을 가진 이유다.

LG는 우선 실내용 무궁화 품종을 개발할 계획이다. 일반인이 쉽게 기를 수 있는 매뉴얼도 함께 보급할 방침이다. 또 우수 품종 무궁화 보급 활동도 전개한다. LG상록재단 운영 경기 광주시 곤지암의 수목원 ‘화담숲’ 인근 양묘장을 조성한다. 무궁화 8000본을 심을 예정이다. 향후 5년 동안 전국 1000개 학교에 무상 공급한다. 화담숲엔 ‘무궁화 동산’을 만든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이번 협력은 나라꽃 무궁화 연구와 보급에 기업이 첫 발을 내딛는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남상건 LG상록재단 대표는 “무궁화 꽃이 아름답고 친근한 나라꽃으로 국민에게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체계적인 보급과 확산에 힘을 보태겠다”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 무궁화 보급 나선다 LG, 무궁화 보급 나선다
  • LG, 무궁화 보급 나선다
  • LG전자, 유럽 고가 빌트인 시장 공략 ‘시동’
  • 삼성전자, “QLED TV=100%TV”…2018…
  • 김치냉장고→다용도냉장고…삼성전자, ‘김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