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김유원 네이버 리더는 21일 커넥트 2018 행사에서 스마트스토어 쇼핑 플랫폼에 적용된 ‘비즈 어드바이저(Biz Advisor)’ 기능을 소개했다. 

비즈 어드바이저는 판매자가 고객의 구매 패턴을 들여다보고 행동 예측을 할 수 있도록 돕는 빅데이터 기반 통계 도구이자 일종의 마케팅 솔루션이라고도 볼 수 있다.

김 리더는 “데이터는 커머스에서 매우 중요한 부분으로 이제 데이터 활용은 사업자에게 선택이 아니라 생존의 이슈”라고 강조했다. 스몰비즈니스 사업자에게 데이터와 컴퓨팅 인프라, 분석 기술 등 제반 환경을 제공해 판매자 경쟁력을 높여주는 것이 비즈 어드바이저가 탄생한 배경이다.

네이버는 판매자가 고객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상품을 구매한 고객의 성별, 나이대와 같은 기본 정보는 물론 네이버의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해 추정된 값인 고객의 결혼유무, 가구인원, 직업, 자녀의 나이 등 고객의 라이프 스테이지 정보까지 제공한다. 

같은 성별, 같은 나이라도 취업, 결혼, 출산, 육아 등의 라이프 스테이지에 따라 쇼핑 니즈가 크게 달라진 다는 것이 김리더의 설명이다.

예를 들어 구매 고객 중 학생 비율이 높다면 상품들의 단가를 좀 더 낮추거나 초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의 비율이 높다면 초등학생 대상 상품 라인업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상품 전략을 검토할 수 있다.

고객이 스토어 방문 전에 어떤 키워드를 검색했는지, 스토어를 방문한 고객 중 몇 명이 실제 구매로 이어졌고 구매하지 않은 고객들은 어떤 행동을 했는지 등의 입체적인 데이터들을 확인할 수 있는 것도 비즈 어드바이저의 강점 중 하나다.

네이버 비즈 어드바이저를 활용하고 있는 박준수 건강한형제들 대표는 “우리 사이트에 방문했지만 구매하지 않고 나간 고객들분들의 데이터를 살펴보다 보니 사이트 전략과 마케팅에 새로운 길이 보이는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 리더는 마케팅 성과를 높일 수 있는 방법도 소개했다. 비즈 어드바이저가 제공하는 통계 정보를 통해 마케팅 채널별 유입수, 유입당 결제율, 상품 카테고리별 마케팅 결제 금액 등을 통해 가장 효과적인 마케팅 채널을 살펴볼 수 있다.

연내에는 AI가 네이버 플랫폼에서 발생한 광고비대비매출액(ROAS, Return On Ad Spend)을 분석해 최적의 광고를 집행하도록 지원하는 기능도 추가된다. 이를 통해 적절한 광고비를 산정하고 광고비를 과하게 지급하는 판매자에게는 광고비를 낮추도록 제시할 수 있다.

김 리더는 “비슷한 규모인 다른 사업자들의 누적 결제 금액 비교 및 성장에 필요한 주요 마케팅 포인트들을 제안하는 벤치마크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판매자들은 내 사이트의 성장 속도는 적절한지, 주요 마케팅 기회를 놓치는 건 아닌지 등을 점검할 수 있다.
 
김 리더는 “네이버가 갖고 있는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모두 제공해 스몰비즈니스들이 작지만 강한 비즈니스로 성장하도록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면서 “단순한 어낼리틱스(분석) 툴을 넘어 이름 그대로 판매자를 위한 어드바이저가 될 수 있도록 기능들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노트북도 S펜…삼성전자, ‘노트북펜S’ 선봬
  • LG전자, 에너지 시장 공략 확대…ESS 신제품…
  • 올해 이커머스 이용자, 쿠팡·위메프 ‘약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