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고가 34만4300원…전후면 F1.9 1300만 화소 카메라 특징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올해 국내 시장 두 번째 신제품으로 저가폰 ‘갤럭시온7 프라임’을 꺼냈다. 이번에도 ‘카메라’를 강조했다.

삼성전자(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는 갤럭시온7 프라임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출고가는 34만4300원이다. 통신 3사가 판매한다. ‘사진을 찍는 즐거움’이 갤럭시온7 프라임의 특징이다. 전후면 모두 조리개값 F1.9 렌즈를 채용했다. 화소수는 각각 1300만. 어두운 곳에서 밝고 선명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피부톤과 얼굴형 등을 조절할 수 있는 뷰티모드를 내장했다. 손바닥 인식으로 촬영이 가능하다. 최대 120도 화각 촬영을 할 수 있다.

램(RAM)은 3GB 내장 메모리는 32GB다. 배터리 용량은 3300mAh다. 두 개 메신저 계정을 사용할 수 있는 ‘듀얼 메신저’를 지원한다. 인공지능(AI) 비서 ‘빅스비’는 ▲빅스비 홈 ▲빅스비 리마인더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온7 프라임은 고급스러운 디자인은 물론 고성능 카메라, 동급 대비 최강 스펙 등 꼭 필요한 기능을 갖춘 매력적인 제품”이라며 “설 명절과 신학기를 앞두고 ‘가성비’를 추구하는 소비자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딜라이트닷넷] LGU+ 3위 탈출 승부수, ‘… [딜라이트닷넷] LGU+ 3위 탈출 승부수, ‘…
  • [딜라이트닷넷] LGU+ 3위 탈출 승부수, ‘…
  • KT, ‘더블할인 멤버십’ 개편
  • 레드벨뱃이 AI 홀로그램 속으로…SKT, ‘홀…
  • 삼성전자, 인도 공조시장 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