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8K UHD 실험방송 추진

2017.12.12 11:29:14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KT스카이라이프(대표이사 이남기)가 UHD 플랫폼 입지 강화에 나섰다.

KT스카이라이프는 한·일 기술협력을 통해 8K UHD 실험방송을 추진하고, 무궁화 7호 신규 위성 활용을 위한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KT스카이라이프는 2015년 6월 UHD 방송을 상용화했다. 지난해에는 UHD 셋톱박스에 안드로이드OS를 최적화 시킨 ‘skyUHD A+’ 론칭을 시작으로, 최근 푹(pooq), 유튜브 키즈 등 타 사업자와의 제휴로 UHD 상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는 8K UHD 위성 실험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8K UHD는 4K에 비해 4배 선명한 차세대 방송 기술이다. 일본의 경우 NHK 주도하에 선제적으로 준비해 내년 12월 위성 8K UHD 본방송을 앞두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 달 22일 상암 본사에서 ‘한·일 8K 위성방송 기술협력 워크숍’을 갖고, ETRI, SMIT 등 국내외 연구기관·학계·산업계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8K UHD 위성 실험방송을 추진한다. 한·일 양국의 기술 협력 아래 진행되는 8K UHD 실험방송은 평창 동계올림픽 시점인 내년 2월 천리안 위성을 통해 전국으로 송출될 예정이다.

이한 KT스카이라이프 기술본부장은 “스카이라이프는 광대역 전송기술로 전국 어디서나 동일한 화질로 고화질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며 “8K 방송을 체계적으로 준비해온 일본과의 협력을 통해 ‘UHD 1등’ 플랫폼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KT스카이라이프는 8K 실험방송뿐 만 아니라, 신규 위성을 활용한 UHD 다채널 전략으로 UHD 시장을 지속 선도해나갈 계획이다. 최근 KT스카이라이프는 KT SAT 금산위성센터에서 무궁화 7호 위성 송출시스템 구축 착공식을 진행했다. 서비스 제공을 위한 위성 송출시설 구축은 내년 6월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KT스카이라이프 UHD 가입자수는 11월 말 기준 전체 가입자의 20% 비중인 81만명을 기록했다. skyUHD A+(안드로이드TV)를 집중적으로 확대해 내년 상반기 중 UHD 가입자를 100만명까지 끌어 올릴 계획이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최고상 수상 LG전자,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최고상 수상
  • LG전자,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최고상 수상
  • 삼성전자, ‘2018 광주 국제 IoT·가전·로…
  • 삼성전자, 중남미 최대 LED 사이니지 설치
  • SKT “위험하면 립스틱 뚜껑을 여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