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인사이트세미콘]

미래 시장 선점을 위한 디스플레이 원천기술 과제에 대한 통합 기술발표회가 9일~10일 양일간 강원도 평창 용평리조트에서 열렸다. 민·관 공동 협력 투자 연구개발(R&D)을 통해 미래 디스플레이 원천기술 개발 방향을 공유하고 발전 방안 모색이 목적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전 세계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수위에 올라있으나 중국의 빠른 추격 속에 위기감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액정표시장치(LCD)는 물론 유기발광다이오드(OLED)까지 전방위 압박을 견디면서 확실한 ‘초격차’ 유지를 위해서는 이에 걸맞은 R&D가 뒷받침되어야 한다.

이를 위해 한국디스플레이연구조합·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는 ‘미래 디스플레이 핵심기술 개발(1기) 우수과제’ 선정에 나섰다. 총 24개 과제로 구성됐으며 소재, 백플레인, 부수재료, 생산기술 등 다양한 R&D가 후보로 올라왔다. 무엇보다 OLED와 함께 플렉시블을 주제로 삼은 경우가 많았는데, 이는 디스플레이의 발전 방향이 정형화된 틀에 갇혀있는 것이 아니라 일상생활에 더 깊숙하게 침투하겠다는 전력이라고 봐야한다. 정보전달 매개체의 본질에 더 충실하겠다는 의미다.

예컨대 ▲유연기판 상의 8K 디스플레이용 고품위 TFT 개발 ▲Micro-dot 홀로그램을 이용한 고색재현 디스플레이 박막 개발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기판용 450℃ LTPS 공정 가능한 내열성 투명 실록산 필름 원천기술 개발 ▲1㎜ 이하의 접힘굴곡반경 및 90% 이상의 광투과도를 갖는 바이오나노섬유 기반 초고유연 생체친화성 투명나노복합체 기판필름 개발 ▲유연/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를 위한 AMOLED용 곡률 반경 0.5㎜ 이하, 반복 횟수 20만회 이상, strain 10% 이상의 변형에 대응할 수 있는 TFT 소재, 소자 및 회로 설계 원천 기술 개발’ 등을 꼽을 수 있다.

◆쪼그라드는 R&D 예산, 정부 역할론↑=이번 행사는 36개 과제의 기술발표회, 산·학·연·관 협력을 다짐하는 교류회가 진행됐다. 세부과제별 개발목표, 추진경과 및 방법에 대한 발표가 이루어졌으며 투자기업 엔지니어가 참석해 기업 수요에 맞는 R&D가 진행될 수 있도록 했다. 하지만 미래 유망 기술을 위한 전문인력 양성 및 원천 설계자산(IP) 창출 등의 성장 기반을 마련하려면 지금보다 더 많은 투자가 필요하다는 게 업계와 학계의 공통된 시각이다.

반도체와 함께 수출을 이끄는 버팀목이지만 정부의 디스플레이 산업에 대한 인식 문제도 크다. 실제로 지난 7월 열린 ‘제12회 디스플레이 국가연구개발사업 총괄워크샵’에서 유정열 소재부품산업정책관(국장)은 “(기간이 오래 걸리는) 소재만큼은 접근하기 어려운 분야다. R&D 제원에서 기간이 길고 리스크가 많아서 부처의 컬러 차원에서 어드레스(설정)하기 어렵다”며 “예산이면 예산, 세제면 세제에 대해 입장을 내놓으면 (내부적으로) 1등 분야는 알아서 하라는 반응이 나와 이를 딛고 일어서기가 쉽지 않다”고 토로했을 정도다.

2013년 이후 정부는 꾸준히 디스플레이 R&D 예산을 줄여왔다. 관련 R&D 예산은 지난 2013년 276억원에서 2014년 245억원, 2015년 195억원, 2016년 93억원으로 줄였다. 올해는 116억원으로 증액됐으나 내년 신규예산 반영은 고작 15억원에 불과한 실정이다. 과감한 선제적 투자, 이에 걸맞은 R&D 성과물이 동시에 이뤄져야 할 필요성이 커졌다.

한 업계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연구자 간 정보공유와 기술교류, 투자기업 전문가와 연구원이 보다 긴밀한 관계를 만들어야 한다”며 “보다 치밀한 R&D 전략 수립을 통해 시너지 효과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